KBS NEWS

뉴스

[취재후] 사탕이야? 마약이야? 마약 밀수입·투약 천태만상
사탕이야? 마약이야? 마약 밀수입·투약 천태만상
과자인줄 알았지? 마약 사탕·초콜릿· 와인까지 밀수입동그랗고 하얀 초콜릿. 보기만 해도 말랑말랑한...
[특파원리포트] 못말리는 日각료들…망언·막말 퍼레이드
못말리는 日각료들…망언·막말 퍼레이드
장관답지 않은 직설적 언행으로 불편하게 하더니 결국 큰 사고를 쳤다. 일본의 우익 보수 정치인 '이마무라' 부흥상이 잇단 막말끝에 사실상 경질됐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김정남 암살 인니 女용의자 ‘신원 2개’” ISSUE
입력 2017.02.17 (19:49) | 수정 2017.02.17 (19:55) 인터넷 뉴스
“김정남 암살 인니 女용의자 ‘신원 2개’”
김정남을 살해한 혐의로 말레이시아 경찰에 체포된 인도네시아 국적의 여성이 2개의 신분을 사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말레이시아 일간 더스타는 이 여성 용의자의 인도네시아 주거지에 2개의 이름과 서로 다른 생년월일, 사진이 등록돼 있다고 보도했다.

당초 말레이시아 경찰이 어제(16일) 이 여성을 체포했을 때 여권상의 이름은 '시티 아이샤'(Siti Aisyah)로 생년월일은 1992년 2월 11일(25세)이었다.

그러나 이 여성이 살던 자카르타 서부의 앙케 마을에 등록된 신원 기록을 확인한 결과 이름은 '시티 아이사'(Siti Aisah), 생년월일 1989년 11월 1일의 또 다른 신분이 있었다.

첫번 째 신분에는 긴 머리를 뒤로 묶어 늘어뜨린 사진과 함께 직업이 사업가로, 두 번째 신분에는 풀어헤친 머리의 사진에 주부로 각각 등록돼 있었다.

앙케 마을의 드위 아리요노 대표는 그녀가 왜 2개의 신분(ID)을 가졌는지 모른다고 말했다.

아이샤의 시어머니였던 리안 키옹(56)은 아이샤가 2012년 남편과 이혼하고 가족들과 연락이 없었다고 말했다. 아이샤가 1년에 한 번 정도 자기 아들(7)을 만나러 왔고 그것도 지난 1월 28일이 마지막이었다고 키옹은 덧붙였다.

아이샤는 먼저 붙잡힌 베트남 여권 소지자의 여성과 함께 지난 13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제2국제공항에서 김정남에게 접근, 살해한 혐의로 조사받고 있다.

  • “김정남 암살 인니 女용의자 ‘신원 2개’”
    • 입력 2017.02.17 (19:49)
    • 수정 2017.02.17 (19:55)
    인터넷 뉴스
“김정남 암살 인니 女용의자 ‘신원 2개’”
김정남을 살해한 혐의로 말레이시아 경찰에 체포된 인도네시아 국적의 여성이 2개의 신분을 사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말레이시아 일간 더스타는 이 여성 용의자의 인도네시아 주거지에 2개의 이름과 서로 다른 생년월일, 사진이 등록돼 있다고 보도했다.

당초 말레이시아 경찰이 어제(16일) 이 여성을 체포했을 때 여권상의 이름은 '시티 아이샤'(Siti Aisyah)로 생년월일은 1992년 2월 11일(25세)이었다.

그러나 이 여성이 살던 자카르타 서부의 앙케 마을에 등록된 신원 기록을 확인한 결과 이름은 '시티 아이사'(Siti Aisah), 생년월일 1989년 11월 1일의 또 다른 신분이 있었다.

첫번 째 신분에는 긴 머리를 뒤로 묶어 늘어뜨린 사진과 함께 직업이 사업가로, 두 번째 신분에는 풀어헤친 머리의 사진에 주부로 각각 등록돼 있었다.

앙케 마을의 드위 아리요노 대표는 그녀가 왜 2개의 신분(ID)을 가졌는지 모른다고 말했다.

아이샤의 시어머니였던 리안 키옹(56)은 아이샤가 2012년 남편과 이혼하고 가족들과 연락이 없었다고 말했다. 아이샤가 1년에 한 번 정도 자기 아들(7)을 만나러 왔고 그것도 지난 1월 28일이 마지막이었다고 키옹은 덧붙였다.

아이샤는 먼저 붙잡힌 베트남 여권 소지자의 여성과 함께 지난 13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제2국제공항에서 김정남에게 접근, 살해한 혐의로 조사받고 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