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대기업 모금’ 전경련 이승철 부회장, 퇴직금 20억 원?
‘대기업 모금’ 전경련 이승철 부회장, 퇴직금 20억?
삼성과 현대차 등 4대 그룹의 탈퇴가 현실화되면서 전경련이 위기에 빠진 가운데, 이번 사태의 책임자...
‘탄핵 인용시’ 대선은 5월 9일? 10일?
‘탄핵 인용시’ 대선은 5월 9일? 10일?
헌법재판소가 당초 이달 24일로 잡혔던 대통령 탄핵심판 최종 변론기일을 27일로 연기해 확정함에 따라 탄핵심판 선고일의 윤곽 또한 분명해지고...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덴마크 검찰, 이르면 오는 20일 정유라 송환 여부 발표할 듯 ISSUE
입력 2017.02.17 (20:06) 인터넷 뉴스
덴마크 검찰, 이르면 오는 20일 정유라 송환 여부 발표할 듯
덴마크 검찰은 한국 특검으로부터 범죄인 인도(송환) 요구를 받은 정유라 씨에 대한 송환 여부를 이르면 오는 20일 쯤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정 씨는 지난달 1일 덴마크 북부 도시 올보르 인근에서 경찰에 체포돼 이날까지 48일째 올보르 구치소에 수감된 가운데 덴마크 검찰의 송환 여부 결정을 기다리고 있다.

덴마크 검찰은 법원이 결정한 정 씨 구금시한이 오는 22일 오전 9시 끝남에 따라 구금시한 종료 이전에 정씨 송환 여부 결정을 발표할 예정이다.

검찰은 그동안 한국 특검이 보내온 범죄인 인도요구서에 적시된 정 씨 혐의와 정 씨에 대한 대면조사 결과, 한국 특검에 요구해 받은 추가 자료 등을 토대로 정 씨가 덴마크법상 송환대상에 해당하는지를 검토해왔다.

정 씨는 한국 특검으로부터 이화여대 부정입학 및 학점 특혜, 불법자금 유출 및 돈세탁, 삼성의 승마지원을 빌미로 한 제3자 뇌물 연루 혐의 등을 받고 있다.

특히 한국에서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이 이날 뇌물공여 혐의 등으로 구속된 것은 덴마크 검찰이 정 씨를 한국으로 송환해야 한다고 결론을 내리는 데에도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으로 관측된다.

그동안 정 씨는 자신이 삼성의 제3자 뇌물 제공에 연루돼 있다는 혐의에 대해 "나와는 무관하게 진행된 일"이라며 발뺌해 왔지만, 삼성의 정 씨 지원이 뇌물이었다는 특검의 주장이 한국 법원에 의해 받아들여지면서 정 씨의 범죄 연루와 처벌 가능성도 커졌기 때문이다.

그뿐만 아니라 정 씨의 '대학 특혜' 의혹과 관련해서도 이미 한국에서 최경희 전 이대 총장을 비롯한 교수들이 줄줄이 구속된 점도 덴마크 검찰이 정 씨의 한국 송환 쪽으로 결심하도록 작용하는 요인이 될 것이라는 분석이 제기되고 있다.

다만, 덴마크 검찰이 지난달 27일 한국 특검에 요구한 정 씨에 대한 추가 자료가 금주에나 전달돼 검찰이 이를 검토하기 위해서 시간이 더 필요하다고 판단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이럴 경우 검찰은 내주 초에 정 씨 송환 여부에 대한 결론을 내리지 않고 한두 주 더 조사 연장을 결정하고 법원에 정 씨 구금 재연장을 요구할 수도 있어 보인다.

앞서 덴마크 검찰의 모하마드 아산 검찰청 차장검사는 한국에 정씨 관련 추가 자료를 요구하면서 "한국 측으로부터 자료를 받고 나서 (송환 여부) 결정에 이르기까지 몇 주(some weeks)가 걸릴 것"이라고 평가한 바 있다.

또 덴마크 검찰이 자료 검토를 서둘러서 다음주 초에 정 씨의 한국 송환을 결정·발표하더라도 정 씨는 이에 불복해, 법원에 강제송환을 거부하는 소송을 제기하고 법정싸움을 벌이며 장기전에 들어갈 태세인 것으로 알려져 실제 송환까지는 상당한 시일이 걸릴 것이라는 관측도 고개를 들고 있다.
  • 덴마크 검찰, 이르면 오는 20일 정유라 송환 여부 발표할 듯
    • 입력 2017.02.17 (20:06)
    인터넷 뉴스
덴마크 검찰, 이르면 오는 20일 정유라 송환 여부 발표할 듯
덴마크 검찰은 한국 특검으로부터 범죄인 인도(송환) 요구를 받은 정유라 씨에 대한 송환 여부를 이르면 오는 20일 쯤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정 씨는 지난달 1일 덴마크 북부 도시 올보르 인근에서 경찰에 체포돼 이날까지 48일째 올보르 구치소에 수감된 가운데 덴마크 검찰의 송환 여부 결정을 기다리고 있다.

덴마크 검찰은 법원이 결정한 정 씨 구금시한이 오는 22일 오전 9시 끝남에 따라 구금시한 종료 이전에 정씨 송환 여부 결정을 발표할 예정이다.

검찰은 그동안 한국 특검이 보내온 범죄인 인도요구서에 적시된 정 씨 혐의와 정 씨에 대한 대면조사 결과, 한국 특검에 요구해 받은 추가 자료 등을 토대로 정 씨가 덴마크법상 송환대상에 해당하는지를 검토해왔다.

정 씨는 한국 특검으로부터 이화여대 부정입학 및 학점 특혜, 불법자금 유출 및 돈세탁, 삼성의 승마지원을 빌미로 한 제3자 뇌물 연루 혐의 등을 받고 있다.

특히 한국에서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이 이날 뇌물공여 혐의 등으로 구속된 것은 덴마크 검찰이 정 씨를 한국으로 송환해야 한다고 결론을 내리는 데에도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으로 관측된다.

그동안 정 씨는 자신이 삼성의 제3자 뇌물 제공에 연루돼 있다는 혐의에 대해 "나와는 무관하게 진행된 일"이라며 발뺌해 왔지만, 삼성의 정 씨 지원이 뇌물이었다는 특검의 주장이 한국 법원에 의해 받아들여지면서 정 씨의 범죄 연루와 처벌 가능성도 커졌기 때문이다.

그뿐만 아니라 정 씨의 '대학 특혜' 의혹과 관련해서도 이미 한국에서 최경희 전 이대 총장을 비롯한 교수들이 줄줄이 구속된 점도 덴마크 검찰이 정 씨의 한국 송환 쪽으로 결심하도록 작용하는 요인이 될 것이라는 분석이 제기되고 있다.

다만, 덴마크 검찰이 지난달 27일 한국 특검에 요구한 정 씨에 대한 추가 자료가 금주에나 전달돼 검찰이 이를 검토하기 위해서 시간이 더 필요하다고 판단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이럴 경우 검찰은 내주 초에 정 씨 송환 여부에 대한 결론을 내리지 않고 한두 주 더 조사 연장을 결정하고 법원에 정 씨 구금 재연장을 요구할 수도 있어 보인다.

앞서 덴마크 검찰의 모하마드 아산 검찰청 차장검사는 한국에 정씨 관련 추가 자료를 요구하면서 "한국 측으로부터 자료를 받고 나서 (송환 여부) 결정에 이르기까지 몇 주(some weeks)가 걸릴 것"이라고 평가한 바 있다.

또 덴마크 검찰이 자료 검토를 서둘러서 다음주 초에 정 씨의 한국 송환을 결정·발표하더라도 정 씨는 이에 불복해, 법원에 강제송환을 거부하는 소송을 제기하고 법정싸움을 벌이며 장기전에 들어갈 태세인 것으로 알려져 실제 송환까지는 상당한 시일이 걸릴 것이라는 관측도 고개를 들고 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