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개인 과외비, 생활비로 쓰여진 공작비…국정원 비밀주의 악용
개인 생활비로 쓰여진 공작비…국정원 비밀주의 악용
공작은 항상 은밀하고 치밀하게 이뤄진다. 상대방에게 전략이 탄로 나는 건 곧 공작의 실패를...
‘농약 검출 달걀’에 불안감 증폭…정부 “인체에 해롭진 않아”
‘농약 검출 달걀’ 불안감 증폭…정부 “인체에 해롭진 않아”
친환경 산란계 농장에서 44년 전 국내에서 사용이 금지된 농약인 ‘DDT’가 검출된 사실이 뒤늦게...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한일, 독일서 외교장관회담…부산 소녀상 논의
입력 2017.02.17 (20:43) | 수정 2017.02.17 (20:47) 인터넷 뉴스
한일, 독일서 외교장관회담…부산 소녀상 논의
한국과 일본은 17일(이하 현지시간) 독일 본에서 외교장관 회담을 개최하고, 양국간 외교 갈등의 타개 방안을 논의했다.

주요 20개국(G20) 외교장관 회의에 참석중인 윤병세 외교부 장관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외무상은 17일 오전(한국시간 17일 오후) 본에서 양자 회담을 개최했다.

두 장관은 부산 일본 총영사관 앞 소녀상 문제, 독도 영유권 주장을 담은 일본 학습지도요령 개정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전해졌다.
  • 한일, 독일서 외교장관회담…부산 소녀상 논의
    • 입력 2017.02.17 (20:43)
    • 수정 2017.02.17 (20:47)
    인터넷 뉴스
한일, 독일서 외교장관회담…부산 소녀상 논의
한국과 일본은 17일(이하 현지시간) 독일 본에서 외교장관 회담을 개최하고, 양국간 외교 갈등의 타개 방안을 논의했다.

주요 20개국(G20) 외교장관 회의에 참석중인 윤병세 외교부 장관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외무상은 17일 오전(한국시간 17일 오후) 본에서 양자 회담을 개최했다.

두 장관은 부산 일본 총영사관 앞 소녀상 문제, 독도 영유권 주장을 담은 일본 학습지도요령 개정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