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리포트] 베트남 소녀의 죽음…악몽이 된 재팬드림
베트남 소녀의 죽음…악몽이 된 재팬드림
3월 26일 오전 7시쯤 일본 치바현 북서부 아비코 시의 배수로 옆 풀숲에서 10살 정도로 추정되는 소녀의 시신이 낚시꾼에 의해 발견됐다. 옷과 신발이 벗겨진...
‘부어라 마셔라’ 10일 동안 여관서 술만 마신 남녀 결국…
‘부어라 마셔라’ 10일간 여관서 술만 마신 남녀 결국…
40대 남녀가 "죽을 때까지 마셔보자"며 열흘간 소주를 마시다 여성이 숨지는 일이 벌어졌다. 이들은...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인니 용의자 어머니 “소박한 시골딸…살해 관계없을 것” ISSUE
입력 2017.02.17 (21:28) | 수정 2017.02.17 (21:42) 인터넷 뉴스
인니 용의자 어머니 “소박한 시골딸…살해 관계없을 것”
김정남 살해 혐의로 말레이시아 경찰에 체포된 인도네시아 국적 여성의 어머니가 딸에 대해 "소박한 시골 딸"이라며 무죄를 주장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김정남 살해 혐의로 체포된 인도네시아 여성 시티 아이샤'(Siti Aisyah·25)의 어머니는 교도통신과의 전화 통화에서 "소박한 시골 딸이다. (김정남의) 살해와 관계될 만한 아이가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아이샤 용의자의 고향 마을은 인도네시아 자바섬 반텐주로, 모친은 "체포 소식에 충격을 받아 밤에 잠도 못자고 있다. (아이샤의) 아버지는 하루 내내 기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모친은 아이샤가 싱가포르에서 가까운 인도네시아 바탐섬의 의류 재료 상점에서 일하고 있다고 들었다며 딸이 집에 매달 50만~100만루피아(약 4만3천~8만6천원)를 송금했다고 말했다.

아이샤는 결혼한 뒤 이혼한 경력이 있었다. 둘 사이에서 태어난 7살 아들과 함께 수도 자카르타에서 살고 있는 전남편은 아이샤에 대해 "매우 친절하고 예의바른 여성이다. 무서운 범행을 저질렀다는 것을 믿을 수 없다"고 말했다.
  • 인니 용의자 어머니 “소박한 시골딸…살해 관계없을 것”
    • 입력 2017.02.17 (21:28)
    • 수정 2017.02.17 (21:42)
    인터넷 뉴스
인니 용의자 어머니 “소박한 시골딸…살해 관계없을 것”
김정남 살해 혐의로 말레이시아 경찰에 체포된 인도네시아 국적 여성의 어머니가 딸에 대해 "소박한 시골 딸"이라며 무죄를 주장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김정남 살해 혐의로 체포된 인도네시아 여성 시티 아이샤'(Siti Aisyah·25)의 어머니는 교도통신과의 전화 통화에서 "소박한 시골 딸이다. (김정남의) 살해와 관계될 만한 아이가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아이샤 용의자의 고향 마을은 인도네시아 자바섬 반텐주로, 모친은 "체포 소식에 충격을 받아 밤에 잠도 못자고 있다. (아이샤의) 아버지는 하루 내내 기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모친은 아이샤가 싱가포르에서 가까운 인도네시아 바탐섬의 의류 재료 상점에서 일하고 있다고 들었다며 딸이 집에 매달 50만~100만루피아(약 4만3천~8만6천원)를 송금했다고 말했다.

아이샤는 결혼한 뒤 이혼한 경력이 있었다. 둘 사이에서 태어난 7살 아들과 함께 수도 자카르타에서 살고 있는 전남편은 아이샤에 대해 "매우 친절하고 예의바른 여성이다. 무서운 범행을 저질렀다는 것을 믿을 수 없다"고 말했다.
경제타임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