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베를린영화제 참관기] ‘영희’ 김민희를 향한 엇갈린 시선
[베를린 참관기] ‘영희’ 김민희를 향한 엇갈린 시선
배우 김민희가 홍상수 감독의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 수상의...
[대선] ③ 혁명가를 꿈꿨던 소년, 역전승은 가능할 것인가…안희정 편
혁명가 꿈꿨던 소년, 역전승 가능할까?…안희정 편
KBS 영상자료를 토대로 주요 대선주자들의 인생 역정을 정리한 대선주자 과거사 시리즈, 세 번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인니 용의자 어머니 “소박한 시골딸…살해 관계없을 것” ISSUE
입력 2017.02.17 (21:28) | 수정 2017.02.17 (21:42) 인터넷 뉴스
인니 용의자 어머니 “소박한 시골딸…살해 관계없을 것”
김정남 살해 혐의로 말레이시아 경찰에 체포된 인도네시아 국적 여성의 어머니가 딸에 대해 "소박한 시골 딸"이라며 무죄를 주장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김정남 살해 혐의로 체포된 인도네시아 여성 시티 아이샤'(Siti Aisyah·25)의 어머니는 교도통신과의 전화 통화에서 "소박한 시골 딸이다. (김정남의) 살해와 관계될 만한 아이가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아이샤 용의자의 고향 마을은 인도네시아 자바섬 반텐주로, 모친은 "체포 소식에 충격을 받아 밤에 잠도 못자고 있다. (아이샤의) 아버지는 하루 내내 기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모친은 아이샤가 싱가포르에서 가까운 인도네시아 바탐섬의 의류 재료 상점에서 일하고 있다고 들었다며 딸이 집에 매달 50만~100만루피아(약 4만3천~8만6천원)를 송금했다고 말했다.

아이샤는 결혼한 뒤 이혼한 경력이 있었다. 둘 사이에서 태어난 7살 아들과 함께 수도 자카르타에서 살고 있는 전남편은 아이샤에 대해 "매우 친절하고 예의바른 여성이다. 무서운 범행을 저질렀다는 것을 믿을 수 없다"고 말했다.
  • 인니 용의자 어머니 “소박한 시골딸…살해 관계없을 것”
    • 입력 2017.02.17 (21:28)
    • 수정 2017.02.17 (21:42)
    인터넷 뉴스
인니 용의자 어머니 “소박한 시골딸…살해 관계없을 것”
김정남 살해 혐의로 말레이시아 경찰에 체포된 인도네시아 국적 여성의 어머니가 딸에 대해 "소박한 시골 딸"이라며 무죄를 주장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김정남 살해 혐의로 체포된 인도네시아 여성 시티 아이샤'(Siti Aisyah·25)의 어머니는 교도통신과의 전화 통화에서 "소박한 시골 딸이다. (김정남의) 살해와 관계될 만한 아이가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아이샤 용의자의 고향 마을은 인도네시아 자바섬 반텐주로, 모친은 "체포 소식에 충격을 받아 밤에 잠도 못자고 있다. (아이샤의) 아버지는 하루 내내 기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모친은 아이샤가 싱가포르에서 가까운 인도네시아 바탐섬의 의류 재료 상점에서 일하고 있다고 들었다며 딸이 집에 매달 50만~100만루피아(약 4만3천~8만6천원)를 송금했다고 말했다.

아이샤는 결혼한 뒤 이혼한 경력이 있었다. 둘 사이에서 태어난 7살 아들과 함께 수도 자카르타에서 살고 있는 전남편은 아이샤에 대해 "매우 친절하고 예의바른 여성이다. 무서운 범행을 저질렀다는 것을 믿을 수 없다"고 말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