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베를린영화제 참관기] ‘영희’ 김민희를 향한 엇갈린 시선
[베를린 참관기] ‘영희’ 김민희를 향한 엇갈린 시선
배우 김민희가 홍상수 감독의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 수상의...
[대선] ③ 혁명가를 꿈꿨던 소년, 역전승은 가능할 것인가…안희정 편
혁명가 꿈꿨던 소년, 역전승 가능할까?…안희정 편
KBS 영상자료를 토대로 주요 대선주자들의 인생 역정을 정리한 대선주자 과거사 시리즈, 세 번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불법 中어선 70여척 극렬 저항…M60 900발 발포
입력 2017.02.17 (21:35) | 수정 2017.02.17 (21:56)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불법 中어선 70여척 극렬 저항…M60 900발 발포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겨우내 잠잠하다 싶던 중국어선들의 불법조업이 다시 활개를 치고 있습니다.

어젯밤(16일)에는 중국어선 70여 척이 떼를 지어 우리측 단속에 극렬히 저항하면서 해경이 올 들어 처음으로 공용화기를 발포했습니다.

긴박했던 당시 상황을 이세중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어젯밤(16일) 전남 가거도 남서쪽 74km 해상, 우리 해역을 침범한 중국어선이 해경 단속반을 보자 부리나케 달아납니다,

<녹취> "중국 어선 정선 명령 계속 실시하고 있으나 계속 도주 중임."

한 시간여의 추격전 끝에 어선 한 척을 나포하자, 근처에 있던 중국어선 70여 척이 해경 경비함 쪽으로 물려옵니다.

경비함을 에워싸고, 아슬아슬하게 앞을 지나가는 위협도 서슴지 않습니다.

<녹취> "중국어선 선수에서 계속 진로방해 중임."

극렬한 저항이 계속되던 밤 11시 15분, 결국, M60 기관총이 불을 뿜습니다.

<녹취> "조준완료! 쏘기 시작!"

30분 새 기관총 900발을 쏟아붓자 중국어선들은 황급히 도주했습니다.

불법 중국어선을 상대로 한 올해 첫 공용화기 사용입니다.

<인터뷰> 김충관(해경 기동전단 3015함 함장) : "공무집행을 방해해 공용화기를 이용 불법행위를 무력화하고, 우리 해역 바깥으로 모두 몰아냈습니다."

오늘(17일) 낮 목포로 압송된 중국어선.

검문검색을 방해하기 위해 굵은 쇠창살과 철망을 곳곳에 심어놨습니다.

<인터뷰> 중국 선원 : "((단속을)방해하기 위해 설치한 게 맞나요?) 그렇습니다."

올 들어 불법조업을 하다 우리 해경에 나포된 중국어선은 벌써 10척.

해경은 봄철 꽃게잡이 성어기를 앞두고, 다음 달 서해5도 특별경비단을 출범시켜 강력 대응에 나설 방침입니다.

KBS 뉴스 이세중입니다.
  • 불법 中어선 70여척 극렬 저항…M60 900발 발포
    • 입력 2017.02.17 (21:35)
    • 수정 2017.02.17 (21:56)
    뉴스 9
불법 中어선 70여척 극렬 저항…M60 900발 발포
<앵커 멘트>

겨우내 잠잠하다 싶던 중국어선들의 불법조업이 다시 활개를 치고 있습니다.

어젯밤(16일)에는 중국어선 70여 척이 떼를 지어 우리측 단속에 극렬히 저항하면서 해경이 올 들어 처음으로 공용화기를 발포했습니다.

긴박했던 당시 상황을 이세중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어젯밤(16일) 전남 가거도 남서쪽 74km 해상, 우리 해역을 침범한 중국어선이 해경 단속반을 보자 부리나케 달아납니다,

<녹취> "중국 어선 정선 명령 계속 실시하고 있으나 계속 도주 중임."

한 시간여의 추격전 끝에 어선 한 척을 나포하자, 근처에 있던 중국어선 70여 척이 해경 경비함 쪽으로 물려옵니다.

경비함을 에워싸고, 아슬아슬하게 앞을 지나가는 위협도 서슴지 않습니다.

<녹취> "중국어선 선수에서 계속 진로방해 중임."

극렬한 저항이 계속되던 밤 11시 15분, 결국, M60 기관총이 불을 뿜습니다.

<녹취> "조준완료! 쏘기 시작!"

30분 새 기관총 900발을 쏟아붓자 중국어선들은 황급히 도주했습니다.

불법 중국어선을 상대로 한 올해 첫 공용화기 사용입니다.

<인터뷰> 김충관(해경 기동전단 3015함 함장) : "공무집행을 방해해 공용화기를 이용 불법행위를 무력화하고, 우리 해역 바깥으로 모두 몰아냈습니다."

오늘(17일) 낮 목포로 압송된 중국어선.

검문검색을 방해하기 위해 굵은 쇠창살과 철망을 곳곳에 심어놨습니다.

<인터뷰> 중국 선원 : "((단속을)방해하기 위해 설치한 게 맞나요?) 그렇습니다."

올 들어 불법조업을 하다 우리 해경에 나포된 중국어선은 벌써 10척.

해경은 봄철 꽃게잡이 성어기를 앞두고, 다음 달 서해5도 특별경비단을 출범시켜 강력 대응에 나설 방침입니다.

KBS 뉴스 이세중입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