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 리포트] 잊을만 하면 되살아나는 ‘히틀러 경례’
잊을만 하면 되살아나는 ‘히틀러 경례’
오른 팔을 재빠르게 들어올려 눈 높이에 맞추며 힘차게 외친다. '하일 히틀러! (Heil Hitler, 히틀러 만세)' 과거 나치 시절, 유럽을 공포에...
[취재후] ‘세균 득실’ 샤워볼?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세균 득실’ 샤워볼?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샤워볼이 그렇게 더러운 줄 몰랐어. 볼 때마다 좀 찝찝하더라니." "어떡해. 나 맨날 화장실에 걸어놨는데… 집에 가자마자 버려야겠다!" "샤워볼을 아예...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프로야구 전훈, TV·모바일로 ‘팬들과 함께 소통’
입력 2017.02.17 (21:53) | 수정 2017.02.17 (22:22)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프로야구 전훈, TV·모바일로 ‘팬들과 함께 소통’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프로야구 10개 구단은 올 시즌 좋은 성적을 위해 미국과 일본 등에서 한창 전지훈련을 하고 있는데요.

롯데와 SK, kt 등이 국내 팬들과 해외 훈련장을 이어주는 소통 프로그램을 운영해 시선을 끌고 있습니다.

정충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롯데 구단이 운영하는 자이언츠 텔레비전이 미국 애리조나 훈련장을 찾았습니다.

현장의 모든 것이 국내 팬들에게 생생하게 전달됩니다.

특히 선수들이 팬들 질문에 100초 안에 답하는 코너가 인기입니다.

<녹취> 강민호(선수) : "야구하기 잘했다고 생각할 때는 언제인가요? 아무래도 월급날 월급 들어올 때 가장 야구 선수하기 잘했다고 생각합니다."

재치있는 입담을 자랑하는 제춘모 코치가 진행하는 SK의 자체 프로그램도 반응이 좋습니다.

<녹취> 제춘모(SK 코치) : "200이닝을던졌지만 10승 못 한 켈리."

제춘모 코치의 별명을 노래로 만든 켈리의 넉살도 만만치 않습니다.

kt는 통신 기업답게 연습경기 모바일 생중계로 국내 팬들의 갈증을 해소해 줍니다.

<인터뷰> 김진욱(kt 감독) : "(선수들) 분위기나 여러 가지 즐겁게 하려는 그런 모습은 굉장히 괜찮았습니다."

성적을 위한 훈련 만큼 팬들과의 소통을 중시하는 분위기가 점점 확산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정충희입니다.
  • 프로야구 전훈, TV·모바일로 ‘팬들과 함께 소통’
    • 입력 2017.02.17 (21:53)
    • 수정 2017.02.17 (22:22)
    뉴스 9
프로야구 전훈, TV·모바일로 ‘팬들과 함께 소통’
<앵커 멘트>

프로야구 10개 구단은 올 시즌 좋은 성적을 위해 미국과 일본 등에서 한창 전지훈련을 하고 있는데요.

롯데와 SK, kt 등이 국내 팬들과 해외 훈련장을 이어주는 소통 프로그램을 운영해 시선을 끌고 있습니다.

정충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롯데 구단이 운영하는 자이언츠 텔레비전이 미국 애리조나 훈련장을 찾았습니다.

현장의 모든 것이 국내 팬들에게 생생하게 전달됩니다.

특히 선수들이 팬들 질문에 100초 안에 답하는 코너가 인기입니다.

<녹취> 강민호(선수) : "야구하기 잘했다고 생각할 때는 언제인가요? 아무래도 월급날 월급 들어올 때 가장 야구 선수하기 잘했다고 생각합니다."

재치있는 입담을 자랑하는 제춘모 코치가 진행하는 SK의 자체 프로그램도 반응이 좋습니다.

<녹취> 제춘모(SK 코치) : "200이닝을던졌지만 10승 못 한 켈리."

제춘모 코치의 별명을 노래로 만든 켈리의 넉살도 만만치 않습니다.

kt는 통신 기업답게 연습경기 모바일 생중계로 국내 팬들의 갈증을 해소해 줍니다.

<인터뷰> 김진욱(kt 감독) : "(선수들) 분위기나 여러 가지 즐겁게 하려는 그런 모습은 굉장히 괜찮았습니다."

성적을 위한 훈련 만큼 팬들과의 소통을 중시하는 분위기가 점점 확산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정충희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