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스페셜] 전기를 냉장고에 넣는 시대가 왔다
[스페셜] 전기를 냉장고에 넣는 시대가 왔다
냉장고에 음식을 보관하듯, 전기를 보관하는 게 바로 '전장고(전기+저장고)'. 태양광 발전기 등으로 자체...
[영상] 박 전 대통령, 자택에서 법원까지…2분 요약
[영상] 박 전 대통령, 자택에서 법원까지…2분 요약
30일 오전 박근혜 전 대통령이 전직 대통령으로서는 헌정 사상 처음으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받기 위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고현장] 농장주 아들, 외국인 노동자 배 깔고 앉아…
입력 2017.03.20 (16:47) | 수정 2017.03.20 (16:48) Go!현장
동영상영역 시작
[고현장] 농장주 아들, 외국인 노동자 배 깔고 앉아…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아버지의 농장에서 일하는 외국인 노동자를 폭행한 30대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A 씨는 지난해 7월 31일 오전 10시쯤 강원도 철원군의 한 농장에서 미얀마 출신 노동자가 혹서기에 근무 시간을 바꿔달라고 했다는 이유로 주먹을 휘두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A 씨는 “건방지다”며 생수병을 집어 던지고 얼굴을 수차례 때린 데 이어 옆에서 싸움을 말리던 외국인 노동자도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외국인 노동자들이 폭행 이후 농장에서 도망쳐 불법 체류자가 됐고, 강제 추방이 두려워 신고하지 못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말했습니다.
  • [고현장] 농장주 아들, 외국인 노동자 배 깔고 앉아…
    • 입력 2017.03.20 (16:47)
    • 수정 2017.03.20 (16:48)
    Go!현장
[고현장] 농장주 아들, 외국인 노동자 배 깔고 앉아…
아버지의 농장에서 일하는 외국인 노동자를 폭행한 30대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A 씨는 지난해 7월 31일 오전 10시쯤 강원도 철원군의 한 농장에서 미얀마 출신 노동자가 혹서기에 근무 시간을 바꿔달라고 했다는 이유로 주먹을 휘두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A 씨는 “건방지다”며 생수병을 집어 던지고 얼굴을 수차례 때린 데 이어 옆에서 싸움을 말리던 외국인 노동자도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외국인 노동자들이 폭행 이후 농장에서 도망쳐 불법 체류자가 됐고, 강제 추방이 두려워 신고하지 못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말했습니다.
경제타임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