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학생이 아니라 노예야”…슬픈 대학원생들의 초상
“학생이 아니라 노예야”…슬픈 대학원생들의 초상
대학원에서 임산공학을 전공하며 박사과정을 밟고 있는 김수진(가명) 씨. 김 씨는 학부 때...
[취재후] CCTV에 잡힌 방용훈 사장 주거침입…그런데 ‘혐의없음’?
CCTV에 잡힌 방용훈 사장 주거침입…그런데 ‘혐의없음’?
방용훈 코리아나호텔 사장의 처형 이 모 씨에게 방 사장은 '공포의 대상'이었다고 합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준비 마친 검찰…보안 대폭 강화
입력 2017.03.20 (23:05) | 수정 2017.03.20 (23:09) 뉴스라인
동영상영역 시작
준비 마친 검찰…보안 대폭 강화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이번엔 내일 박근혜 전 대통령 소환 조사를 준비하고 있는 서울중앙지검 상황 알아봅니다.

계현우 기자! 검찰 출석 시각이 내일 오전 9시 30분인데, 이제 10시간 정도 남았군요.

조사를 하루 앞둔 오늘 검찰 분위기는 어땠습니까?

<리포트>

네, 사상 네번째 전직 대통령의 검찰 조사를 앞두고 서울중앙지검은 오늘 하루 준비에 부산한 모습이었습니다.

지금 시각이 밤 11시를 넘었으니까 이제 박근혜 전 대통령이 예정대로 검찰에 출석한다면 도착 시간이 10시간 반 정도 남았습니다.

이젠 관련 부서 외에 검찰 청사 대부분의 사무실은 불이 꺼져 있는 상탭니다.

앞서 두 명의 전직 대통령이 검찰 소환 조사를 받았지만 그 때는 조사 장소가 대검찰청이었구요, 서울중앙지검에서는 처음으로 조사가 이뤄지는 만큼 검찰은 보안에 만전을 기하고 있습니다.

저녁 9시까지 청사 내부에 주차돼 있던 개인 차량은 모두 청사 밖으로 옮겼구요, 출입 가능한 문은 법원 쪽 정문만 열어 두고 나머지는 모두 닫았습니다.

내일은 취재진도 비표가 있어야 청사에 들어올 수 있고 청사 내부로 들어오려면 금속 탐지기 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검찰은 내일 박 전 대통령 조사실이 있는 층은 모두 통제하기로 했습니다.

경찰도 돌발 상황에 대비하기 위해 내일 서울중앙지검 주변 경비를 대폭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지금까지 서울중앙지검에서 KBS 뉴스 계현우입니다.
  • 준비 마친 검찰…보안 대폭 강화
    • 입력 2017.03.20 (23:05)
    • 수정 2017.03.20 (23:09)
    뉴스라인
준비 마친 검찰…보안 대폭 강화
<앵커 멘트>

이번엔 내일 박근혜 전 대통령 소환 조사를 준비하고 있는 서울중앙지검 상황 알아봅니다.

계현우 기자! 검찰 출석 시각이 내일 오전 9시 30분인데, 이제 10시간 정도 남았군요.

조사를 하루 앞둔 오늘 검찰 분위기는 어땠습니까?

<리포트>

네, 사상 네번째 전직 대통령의 검찰 조사를 앞두고 서울중앙지검은 오늘 하루 준비에 부산한 모습이었습니다.

지금 시각이 밤 11시를 넘었으니까 이제 박근혜 전 대통령이 예정대로 검찰에 출석한다면 도착 시간이 10시간 반 정도 남았습니다.

이젠 관련 부서 외에 검찰 청사 대부분의 사무실은 불이 꺼져 있는 상탭니다.

앞서 두 명의 전직 대통령이 검찰 소환 조사를 받았지만 그 때는 조사 장소가 대검찰청이었구요, 서울중앙지검에서는 처음으로 조사가 이뤄지는 만큼 검찰은 보안에 만전을 기하고 있습니다.

저녁 9시까지 청사 내부에 주차돼 있던 개인 차량은 모두 청사 밖으로 옮겼구요, 출입 가능한 문은 법원 쪽 정문만 열어 두고 나머지는 모두 닫았습니다.

내일은 취재진도 비표가 있어야 청사에 들어올 수 있고 청사 내부로 들어오려면 금속 탐지기 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검찰은 내일 박 전 대통령 조사실이 있는 층은 모두 통제하기로 했습니다.

경찰도 돌발 상황에 대비하기 위해 내일 서울중앙지검 주변 경비를 대폭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지금까지 서울중앙지검에서 KBS 뉴스 계현우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