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S등급 선생님’은 500 만 원…성과급 폐지 논란
‘S등급 선생님’은 500 만 원…성과급 폐지 논란
2001년 도입된 교원 성과급제는 전체 교사를 평가로 등급을 매긴 뒤 성과급을 차등 지급하는 제도다. 교직사회의 경쟁 유도를 통해 교육의 질을 제고한...
한미정상회담 첫술에 배부를까…핫라인 구축이 관건
한미정상회담 첫술에 배부를까…핫라인 구축이 관건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부지런한 대통령이다. 백악관에서 보내주는 일정표에는 거의 매일 빈틈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이 시각 삼성동 자택…지지자들 밤샘 농성 ISSUE
입력 2017.03.21 (06:06) | 수정 2017.03.21 (07:13)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이 시각 삼성동 자택…지지자들 밤샘 농성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먼저 오늘 검찰에 출석하는 박근혜 전 대통령의 삼성동 자택으로 가봅니다.

홍성희 기자, 그곳 분위기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이곳 삼성동 자택 주변은 차분한 분위기 속에서 아침을 맞고 있습니다.

취재진과 경찰을 제외하면 지지자 40여 명 외에는 가끔 지나가는 사람만 보입니다.

이들 지지자들은 어젯밤부터 이곳에서 밤샘 농성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박 전 대통령의 침실이 있는 삼성동 자택 2층에는 현재 불이 켜져 있고요, 경찰은 자택 앞 도로 양쪽에 통제선을 설치했습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이 서울중앙지검으로 출발하는 시각은, 오전 9시쯤입니다.

이 시간에 맞춰 지지자들과 많은 취재진이 자택 주변에 모이면서 다소 혼잡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박 전 대통령의 이동 경로는 출발이 임박해서야 알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어제 삼성동 자택에는 유영하, 정장현 두 변호인이 방문해 6시간 넘게 머물렀는데요, 변호인들 얘기를 종합해 보면 검찰의 예상 질문과 관련 답변을 준비했구요, 여론 동향을 살피며 오늘 내놓을 메시지를 가다듬었을 걸로 보입니다.

오늘 삼성동 자택 주변에서는 박 전 대통령을 지지하는 집회뿐 아니라 구속 수사를 요구하는 집회도 열립니다.

지금까지 삼성동 박 전 대통령 자택 앞에서 KBS 뉴스 홍성희입니다.
  • 이 시각 삼성동 자택…지지자들 밤샘 농성
    • 입력 2017.03.21 (06:06)
    • 수정 2017.03.21 (07:13)
    뉴스광장 1부
이 시각 삼성동 자택…지지자들 밤샘 농성
<앵커 멘트>

먼저 오늘 검찰에 출석하는 박근혜 전 대통령의 삼성동 자택으로 가봅니다.

홍성희 기자, 그곳 분위기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이곳 삼성동 자택 주변은 차분한 분위기 속에서 아침을 맞고 있습니다.

취재진과 경찰을 제외하면 지지자 40여 명 외에는 가끔 지나가는 사람만 보입니다.

이들 지지자들은 어젯밤부터 이곳에서 밤샘 농성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박 전 대통령의 침실이 있는 삼성동 자택 2층에는 현재 불이 켜져 있고요, 경찰은 자택 앞 도로 양쪽에 통제선을 설치했습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이 서울중앙지검으로 출발하는 시각은, 오전 9시쯤입니다.

이 시간에 맞춰 지지자들과 많은 취재진이 자택 주변에 모이면서 다소 혼잡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박 전 대통령의 이동 경로는 출발이 임박해서야 알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어제 삼성동 자택에는 유영하, 정장현 두 변호인이 방문해 6시간 넘게 머물렀는데요, 변호인들 얘기를 종합해 보면 검찰의 예상 질문과 관련 답변을 준비했구요, 여론 동향을 살피며 오늘 내놓을 메시지를 가다듬었을 걸로 보입니다.

오늘 삼성동 자택 주변에서는 박 전 대통령을 지지하는 집회뿐 아니라 구속 수사를 요구하는 집회도 열립니다.

지금까지 삼성동 박 전 대통령 자택 앞에서 KBS 뉴스 홍성희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