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영상] 이 시각 세월호…온전히 모습 드러내고 출발 준비 중
[영상] 세월호, 온전히 모습 드러내고 출발 준비 중
3년 동안 깊은 바다에 잠겨있던 세월호가 마침내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현재 세월호는...
[특파원리포트] 세계 최대 ‘인공 태양’…알루미늄도 녹인다
세계 최대 ‘인공 태양’…알루미늄도 녹인다
빛이 쏟아졌다. 그러자 두께 8센티미터의 알루미늄 합판도 버티지 못했다. 흐물흐물 녹기 시작했다. 그렇게 녹아 내린 알루미늄은 액체가 되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美민주 “트럼프, 선동적인 ‘도청’ 날조 사과해야” ISSUE
입력 2017.03.21 (06:45) | 수정 2017.03.21 (07:11) 인터넷 뉴스
美민주 “트럼프, 선동적인 ‘도청’ 날조 사과해야”
낸시 펠로시(캘리포니아) 미국 민주당 하원 원내대표는 20일(현지시간) 지난해 대선 기간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트럼프타워'에 대한 도청을 지시했다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주장이 허위로 드러났다며 트럼프 대통령의 공식 사과를 요구했다.

민주당 1인자인 펠로시 원내대표는 성명을 내고 "제임스 코미 연방수사국(FBI) 국장의 하원 정보위 청문회 증언은 트럼프 대통령의 허위 주장들에 쐐기를 박았다"며 "트럼프 대통령은 오바마 전 대통령과 미국인들에게 그의 수치스럽고 선동적 날조에 대해 사과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트럼프 대통령은 트럼프 정부에 대한 러시아의 통제에 관한 FBI의 수사에서 주의를 돌리기 위해 필사적이었다"며 "트럼프 정부 관리들이 적국과 공모해 미 대선에 개입했을 가능성은 우리 국가안보와 민주주의에 대한 중대한 위협인 만큼 미국인은 그 답을 들을 자격이 있다"고 덧붙였다.

펠로시 원내대표는 그러면서 "트럼프 정부에 대한 러시아의 정치적, 개인적, 재정적 통제의 내용은 무엇인가"라고 물었다.

앞서 코미 국장은 이날 청문회에 출석해 트럼프 대통령의 도청 주장이 근거가 없다는 점과 대선 기간 트럼프 캠프와 러시아가 내통해 결과에 영향을 미쳤다는 의혹에 대해 FBI가 수사 중이라는 점을 처음 공식 확인했다.
  • 美민주 “트럼프, 선동적인 ‘도청’ 날조 사과해야”
    • 입력 2017.03.21 (06:45)
    • 수정 2017.03.21 (07:11)
    인터넷 뉴스
美민주 “트럼프, 선동적인 ‘도청’ 날조 사과해야”
낸시 펠로시(캘리포니아) 미국 민주당 하원 원내대표는 20일(현지시간) 지난해 대선 기간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트럼프타워'에 대한 도청을 지시했다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주장이 허위로 드러났다며 트럼프 대통령의 공식 사과를 요구했다.

민주당 1인자인 펠로시 원내대표는 성명을 내고 "제임스 코미 연방수사국(FBI) 국장의 하원 정보위 청문회 증언은 트럼프 대통령의 허위 주장들에 쐐기를 박았다"며 "트럼프 대통령은 오바마 전 대통령과 미국인들에게 그의 수치스럽고 선동적 날조에 대해 사과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트럼프 대통령은 트럼프 정부에 대한 러시아의 통제에 관한 FBI의 수사에서 주의를 돌리기 위해 필사적이었다"며 "트럼프 정부 관리들이 적국과 공모해 미 대선에 개입했을 가능성은 우리 국가안보와 민주주의에 대한 중대한 위협인 만큼 미국인은 그 답을 들을 자격이 있다"고 덧붙였다.

펠로시 원내대표는 그러면서 "트럼프 정부에 대한 러시아의 정치적, 개인적, 재정적 통제의 내용은 무엇인가"라고 물었다.

앞서 코미 국장은 이날 청문회에 출석해 트럼프 대통령의 도청 주장이 근거가 없다는 점과 대선 기간 트럼프 캠프와 러시아가 내통해 결과에 영향을 미쳤다는 의혹에 대해 FBI가 수사 중이라는 점을 처음 공식 확인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