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지연 과태료 내라”…유족 울린 ‘무심한 행정’
“지연 과태료 내라”…유족 울린 ‘무심한 행정’
지난달 9일은 대통령 선거 날이었습니다. 여러분들은 대선 당일, 어떤 기억을 갖고 계신가요...
[특파원리포트]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지난 22일 일본 전통극 가부키 배우 '이치카와 에비조'의 부인 '고바야시 마오'가 세상을 떠났다. 향년 34세. 암 투병기를 블로그에 공개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오후부터 찬 바람 불며 미세먼지 해소
입력 2017.03.21 (06:46) 단신뉴스
오늘 남부지방은 비가 그친 뒤 점차 개겠지만, 낮 동안 중부 내륙과 경북 내륙 지역에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미세먼지 농도는 오전까지 '나쁨' 수준이 이어진 뒤 오후부터는 북쪽에서 찬 공기가 내려오면서 미세먼지를 밀어내 '보통' 수준을 회복할 것으로 보입니다.

오늘 낮 기온은 서울이 12도 등 전국이 9도에서 18도로 대부분 지역이 어제보다 3~4도 정도 낮겠고, 찬 바람이 불면서 다소 쌀쌀하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전 해상과 서해 먼바다, 남해 먼바다에서 2에서 4미터로 높게 일겠습니다.

  • 오후부터 찬 바람 불며 미세먼지 해소
    • 입력 2017.03.21 (06:46)
    단신뉴스
오늘 남부지방은 비가 그친 뒤 점차 개겠지만, 낮 동안 중부 내륙과 경북 내륙 지역에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미세먼지 농도는 오전까지 '나쁨' 수준이 이어진 뒤 오후부터는 북쪽에서 찬 공기가 내려오면서 미세먼지를 밀어내 '보통' 수준을 회복할 것으로 보입니다.

오늘 낮 기온은 서울이 12도 등 전국이 9도에서 18도로 대부분 지역이 어제보다 3~4도 정도 낮겠고, 찬 바람이 불면서 다소 쌀쌀하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전 해상과 서해 먼바다, 남해 먼바다에서 2에서 4미터로 높게 일겠습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