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文대통령, 고용노동부 장관에 김영주 의원 지명…현역의원 5번째
고용노동부 장관에 김영주 의원 지명…현역의원 5번째
문재인 대통령은 23일(오늘) 조대엽 후보자가 낙마한 고용노동부 장관에 3선 중진의 김영주...
무인도까지 위태위태…노랑부리백로는 어디로?
무인도까지 위태위태…노랑부리백로는 어디로?
새하얀 몸, 매서운 눈매, 머리 뒤로 갈기처럼 늘어진 깃털을 날리는 모습이 사뭇 당당합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금리인상 위기…불황 속 자영업자는 이중고
입력 2017.03.21 (06:40) | 수정 2017.03.21 (07:13)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금리인상 위기…불황 속 자영업자는 이중고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미국의 금리 인상으로 우리나라 금리도 오를 가능성이 높아지자 자영업자들이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상당수 자영업자들이 빚을 내 가게를 운영하다보니 경기불황에다 금리 인상까지 겹칠 경우 막막한 상황에 놓이기 때문입니다.

한성원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식당을 하고 있는 이왕희 씨는 최근 2년 사이 사업자 대출을 두 번이나 받았습니다.

식재료 값이 50%나 오른 반면 매출은 떨어져 현상유지도 힘들었기 때문입니다.

이런 가운데 금리 인상 조짐이 보이자 막막해 합니다.

<인터뷰> 이왕희(음식점 업주) : "물가 오르는 것에 반해서 우리가 받는 (음식)가격으로는 도저히 타산이 안 맞아요. (대출 부담까지) 2중, 3중으로 자영업자들이 힘들어요. 요즘."

한국은행 조사 결과 지난해 말 자영업자의 소득대비 가계대출 비율은 345%로 최근 4년 사이 51%p나 상승했습니다.

같은 기간 비자영업자는 31%p 올라 대출비율이 190%인 것과 비교하면 자영업자의 빚 부담이 훨씬 악화됐습니다.

<인터뷰> 송재창(한국은행 금융안정국 차장) : "대출이 소득의 3.45배 정도 된다고 볼 수 있습니다. (소득 대비 대출 비율이) 자영업자가 높고 상승세도 가파르게 나타나고 있습니다."

대출금리가 0.1%p만 상승해도 자영업자 폐업 위험이 최고 10.6% 높아진다고 한국은행은 분석했습니다.

지난해 기준 우리나라 자영업자의 대출 규모는 모두 464조 원. 불황 속 금리 인상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자영업자의 위기감이 한층 커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한성원입니다.
  • 금리인상 위기…불황 속 자영업자는 이중고
    • 입력 2017.03.21 (06:40)
    • 수정 2017.03.21 (07:13)
    뉴스광장 1부
금리인상 위기…불황 속 자영업자는 이중고
<앵커 멘트>

미국의 금리 인상으로 우리나라 금리도 오를 가능성이 높아지자 자영업자들이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상당수 자영업자들이 빚을 내 가게를 운영하다보니 경기불황에다 금리 인상까지 겹칠 경우 막막한 상황에 놓이기 때문입니다.

한성원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식당을 하고 있는 이왕희 씨는 최근 2년 사이 사업자 대출을 두 번이나 받았습니다.

식재료 값이 50%나 오른 반면 매출은 떨어져 현상유지도 힘들었기 때문입니다.

이런 가운데 금리 인상 조짐이 보이자 막막해 합니다.

<인터뷰> 이왕희(음식점 업주) : "물가 오르는 것에 반해서 우리가 받는 (음식)가격으로는 도저히 타산이 안 맞아요. (대출 부담까지) 2중, 3중으로 자영업자들이 힘들어요. 요즘."

한국은행 조사 결과 지난해 말 자영업자의 소득대비 가계대출 비율은 345%로 최근 4년 사이 51%p나 상승했습니다.

같은 기간 비자영업자는 31%p 올라 대출비율이 190%인 것과 비교하면 자영업자의 빚 부담이 훨씬 악화됐습니다.

<인터뷰> 송재창(한국은행 금융안정국 차장) : "대출이 소득의 3.45배 정도 된다고 볼 수 있습니다. (소득 대비 대출 비율이) 자영업자가 높고 상승세도 가파르게 나타나고 있습니다."

대출금리가 0.1%p만 상승해도 자영업자 폐업 위험이 최고 10.6% 높아진다고 한국은행은 분석했습니다.

지난해 기준 우리나라 자영업자의 대출 규모는 모두 464조 원. 불황 속 금리 인상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자영업자의 위기감이 한층 커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한성원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