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사드장비 새벽 전격 배치… 왜 조기 배치했을까?
사드장비 새벽 전격 배치… 왜 조기 배치했을까?
주한미군이 26일 새벽 경북 성주골프장에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포대를 전격...
[사건후] “고생했다”는 말 하지 않았다고 아내 폭행한 남편
“고생했다”는 말 하지 않았다고 아내 폭행한 남편
25일 오전 6시 10분쯤 경남 창원시 의창구의 한 주택가. 대리기사인 A(46)씨는 새벽 내내 일하고...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70% “외상 후 스트레스”…치유시설 유명무실
입력 2017.03.21 (06:51) | 수정 2017.03.21 (07:13)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70% “외상 후 스트레스”…치유시설 유명무실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화재나 구조 현장 최일선에서 일하는 소방관 상당수가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를 경험한다고 합니다.

소방관들의 심리치료를 위해 전국 소방서마다 심신 안정실을 갖추고 있는데 정작 소방관들이 외면하고 있는데요,

왜 그런지, 정혜미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언제 무너질지 모르는 아슬아슬한 화재 현장, 소방관들은 목숨을 건 사투를 벌입니다.

이처럼 위험한 근무 환경 탓에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를 겪은 소방관이 10명 중 7명에 이릅니다.

<인터뷰> 김영식(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 경험 소방관) : "잠도 안 오고 문득, 문득 (사고) 장면이 생각이 나면서 '저도 그런 상황에 처해지지 않을까' 하는 두려움이..."

국민안전처와 지방자치단체가 소방관들의 트라우마 치료를 돕기 위해 소방서마다 설치한 심신 안정실입니다.

기기라곤 체중계와 혈압계, TV와 안마의자가 전부입니다.

일반 휴게실과 다를 바 없습니다.

빡빡한 근무 시간을 고려하면 이용 자체도 쉽지 않습니다.

<인터뷰> 황창의(소방관) : "본인들의 업무도 있고 훈련도 있다보니까 심신 안정실을 자주 이용하기에는 현실적으로 어려운 부분이 있습니다."

심신 안정실 설치 비용은 한 곳 평균 5천만 원 정도.

전국적으로 90억 원을 들여 180여 곳을 조성했습니다.

<인터뷰> 최윤경(계명대학교 심리학과 교수) : "공간만 있다고 해서 치유가 되는 게 아니고요. 전문 인력이 배치돼서 평상시에 소방 공무원들이 필요로 할 때 상담을..."

소방관들의 심리안정과 스트레스 장애 치료를 돕겠다며 큰돈을 들인 시설이 유명무실하게 운영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정혜미입니다.
  • 70% “외상 후 스트레스”…치유시설 유명무실
    • 입력 2017.03.21 (06:51)
    • 수정 2017.03.21 (07:13)
    뉴스광장 1부
70% “외상 후 스트레스”…치유시설 유명무실
<앵커 멘트>

화재나 구조 현장 최일선에서 일하는 소방관 상당수가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를 경험한다고 합니다.

소방관들의 심리치료를 위해 전국 소방서마다 심신 안정실을 갖추고 있는데 정작 소방관들이 외면하고 있는데요,

왜 그런지, 정혜미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언제 무너질지 모르는 아슬아슬한 화재 현장, 소방관들은 목숨을 건 사투를 벌입니다.

이처럼 위험한 근무 환경 탓에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를 겪은 소방관이 10명 중 7명에 이릅니다.

<인터뷰> 김영식(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 경험 소방관) : "잠도 안 오고 문득, 문득 (사고) 장면이 생각이 나면서 '저도 그런 상황에 처해지지 않을까' 하는 두려움이..."

국민안전처와 지방자치단체가 소방관들의 트라우마 치료를 돕기 위해 소방서마다 설치한 심신 안정실입니다.

기기라곤 체중계와 혈압계, TV와 안마의자가 전부입니다.

일반 휴게실과 다를 바 없습니다.

빡빡한 근무 시간을 고려하면 이용 자체도 쉽지 않습니다.

<인터뷰> 황창의(소방관) : "본인들의 업무도 있고 훈련도 있다보니까 심신 안정실을 자주 이용하기에는 현실적으로 어려운 부분이 있습니다."

심신 안정실 설치 비용은 한 곳 평균 5천만 원 정도.

전국적으로 90억 원을 들여 180여 곳을 조성했습니다.

<인터뷰> 최윤경(계명대학교 심리학과 교수) : "공간만 있다고 해서 치유가 되는 게 아니고요. 전문 인력이 배치돼서 평상시에 소방 공무원들이 필요로 할 때 상담을..."

소방관들의 심리안정과 스트레스 장애 치료를 돕겠다며 큰돈을 들인 시설이 유명무실하게 운영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정혜미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