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주요 증거 인멸 우려”
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주요 증거 인멸 우려”
박근혜(65) 전 대통령이 헌정사상 첫 파면 대통령이 된 데 이어 결국 검찰에 구속됐다.이로써...
“헉!” 한국 대기오염 사망자 이미 수 만 명
“헉!” 한국 대기오염 사망자 이미 수 만 명
"대한민국이 세계에서 가장 공기오염이 심각한 국가의 대열에 합류했다." 영국의 파이낸셜타임스가 29일(현지 시각) 보도한 내용이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이 시각 삼성동 자택…긴장감 고조
입력 2017.03.21 (06:59) | 수정 2017.03.21 (07:29) 뉴스광장
동영상영역 시작
이 시각 삼성동 자택…긴장감 고조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먼저 오늘 검찰에 출석하는 박근혜 전 대통령의 삼성동 자택으로 가봅니다.

홍성희 기자, 그곳 분위기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이곳 삼성동 자택 주변은 이른 아침부터 다소 붐비고 있습니다.

박 전 대통령 지지자 40여 명이 밤샘 농성을 벌이고 있고요,

자택으로 들어가는 길목에 배치된 경찰도 평소보다 2배가량 많습니다.

박 전 대통령의 침실이 있는 삼성동 자택 2층에는 이른 새벽부터 불이 켜졌고요.

경찰은 지지자들이 도로 위에 나오지 못 하도록 도로 양쪽에 통제선을 설치했습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이 서울중앙지검으로 출발하는 시각은, 오전 9시쯤입니다.

이 시간에 맞춰 지지자들과 많은 취재진이 자택 주변에 모이면서 다소 혼잡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박 전 대통령의 이동 경로는 출발이 임박해서야 알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어제 삼성동 자택에는 유영하, 정장현 두 변호인이 방문해 6시간 넘게 머물렀는데요,

변호인들 얘기를 종합해 보면 검찰의 예상 질문과 관련 답변을 준비했구요, 여론 동향을 살피며 오늘 내놓을 메시지를 가다듬었을 걸로 보입니다.

오늘 삼성동 자택 주변에서는 박 전 대통령을 지지하는 집회뿐 아니라 구속 수사를 요구하는 집회도 열립니다.

지금까지 삼성동 박 전 대통령 자택 앞에서 KBS 뉴스 홍성희입니다.
  • 이 시각 삼성동 자택…긴장감 고조
    • 입력 2017.03.21 (06:59)
    • 수정 2017.03.21 (07:29)
    뉴스광장
이 시각 삼성동 자택…긴장감 고조
<앵커 멘트>

먼저 오늘 검찰에 출석하는 박근혜 전 대통령의 삼성동 자택으로 가봅니다.

홍성희 기자, 그곳 분위기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이곳 삼성동 자택 주변은 이른 아침부터 다소 붐비고 있습니다.

박 전 대통령 지지자 40여 명이 밤샘 농성을 벌이고 있고요,

자택으로 들어가는 길목에 배치된 경찰도 평소보다 2배가량 많습니다.

박 전 대통령의 침실이 있는 삼성동 자택 2층에는 이른 새벽부터 불이 켜졌고요.

경찰은 지지자들이 도로 위에 나오지 못 하도록 도로 양쪽에 통제선을 설치했습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이 서울중앙지검으로 출발하는 시각은, 오전 9시쯤입니다.

이 시간에 맞춰 지지자들과 많은 취재진이 자택 주변에 모이면서 다소 혼잡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박 전 대통령의 이동 경로는 출발이 임박해서야 알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어제 삼성동 자택에는 유영하, 정장현 두 변호인이 방문해 6시간 넘게 머물렀는데요,

변호인들 얘기를 종합해 보면 검찰의 예상 질문과 관련 답변을 준비했구요, 여론 동향을 살피며 오늘 내놓을 메시지를 가다듬었을 걸로 보입니다.

오늘 삼성동 자택 주변에서는 박 전 대통령을 지지하는 집회뿐 아니라 구속 수사를 요구하는 집회도 열립니다.

지금까지 삼성동 박 전 대통령 자택 앞에서 KBS 뉴스 홍성희입니다.
경제타임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