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합격해도 임용 안 될 수도”…취준생의 눈물
“합격해도 임용 안 될 수도”…취준생의 눈물
합격해도 실업자가 될 수도 있다? "최종합격자로 결정된 경우에도 공사의 정원감축 등 경영환경 변화 시 임용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예중 입시가 뭐길래…1년에 3천만 원?
예중 입시가 뭐길래…1년에 3천만 원?
"여름방학부터는 하루 12시간씩 그림을 그립니다."예술중학교 입시를 준비하는 초등학교 6학년, 13살 어린이들의 일이다. 아침 9시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박병호, 토론토전 시범경기 4호 홈런
입력 2017.03.21 (07:40) | 수정 2017.03.21 (08:07) 인터넷 뉴스
박병호, 토론토전 시범경기 4호 홈런
박병호(31, 미네소타)가 시범경기 4호 홈런으로 메이저리그 입성 가능성을 높였다.

박병호는 오늘(22일) 미국 플로리다주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토론토 블루제이스전에서 0대 0으로 맞선 5회초 선제 2점포를 터트렸다.

미네소타의 7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한 박병호는 무사 1루에서 토론토 선발투수인 좌완 프란시스코 리리아노를 상대로 가운데 담장을 넘기는 2점 홈런을 쏘아 올렸다. 지난 11일 마이애미 말린스전 시범경기 3호포 이후 10일, 6경기 만에 나온 홈런이다. 박병호의 시범경기 타점·득점도 8타점, 8득점으로 늘었다.

미네소타의 40인 로스터에서 제외된 뒤 초청선수 신분으로 스프링캠프에 참가 중인 박병호는 뜨거운 타격감으로 가치를 입증하고 있다.

홈런으로 8대 2 대승의 포문을 연 박병호는 이날 2타수 1안타 2타점 1득점 1볼넷 1삼진을 기록, 시범경기 타율을 3할 9푼 4리로 끌어 올렸다.
  • 박병호, 토론토전 시범경기 4호 홈런
    • 입력 2017.03.21 (07:40)
    • 수정 2017.03.21 (08:07)
    인터넷 뉴스
박병호, 토론토전 시범경기 4호 홈런
박병호(31, 미네소타)가 시범경기 4호 홈런으로 메이저리그 입성 가능성을 높였다.

박병호는 오늘(22일) 미국 플로리다주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토론토 블루제이스전에서 0대 0으로 맞선 5회초 선제 2점포를 터트렸다.

미네소타의 7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한 박병호는 무사 1루에서 토론토 선발투수인 좌완 프란시스코 리리아노를 상대로 가운데 담장을 넘기는 2점 홈런을 쏘아 올렸다. 지난 11일 마이애미 말린스전 시범경기 3호포 이후 10일, 6경기 만에 나온 홈런이다. 박병호의 시범경기 타점·득점도 8타점, 8득점으로 늘었다.

미네소타의 40인 로스터에서 제외된 뒤 초청선수 신분으로 스프링캠프에 참가 중인 박병호는 뜨거운 타격감으로 가치를 입증하고 있다.

홈런으로 8대 2 대승의 포문을 연 박병호는 이날 2타수 1안타 2타점 1득점 1볼넷 1삼진을 기록, 시범경기 타율을 3할 9푼 4리로 끌어 올렸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