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리포트]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지난 22일 일본 전통극 가부키 배우 '이치카와 에비조'의 부인 '고바야시 마오'가 세상을 떠났다. 향년 34세...
[취재후] ‘미수선 수리비’가 뭐길래?…경찰 신고가 해법
‘미수선 수리비’가 뭐길래?…경찰 신고가 해법
또 '보험사기'보험사기 일당이 적발됐다. 전형적인 3박자를 모두 갖췄다.1)고급 중고차 → 수리비 견적...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핫 클릭] 요즘 ‘라푼젤’은 이런 모습?
입력 2017.03.21 (08:21) | 수정 2017.03.21 (09:18) 아침뉴스타임
동영상영역 시작
[핫 클릭] 요즘 ‘라푼젤’은 이런 모습?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정다은의 핫클릭입니다.

이십년 넘게 머리를 길러온 여성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동화 주인공 라푼젤이 현실에 존재한다면 이런 모습이 아닐까 싶네요.

<리포트>

길게 늘어뜨린 머리카락.

대체 끝이 어디죠? 사람들의 시선이 쏟아질 만합니다.

라트비아에 사는 이십대 여성입니다.

어린 시절 동화 '라푼젤 이야기'에 깊은 감명을 받은 후 무려 이십년 동안 단 한번도 머리카락을 자르지 않았다고 합니다.

길이만 2미터 30센티미터가 넘고요.

무게도 2킬로그램이나 된다는데, 아름답긴 해도 참 불편하겠죠?

실제 빗질하는 데만 한 시간이 걸리고 뒤로 늘어뜨리면 머리카락이 목을 잡아당겨 버티기가 힘들 정도라고 합니다.

하지만 짧게 자를 생각은 전혀 없다고 하네요.
  • [핫 클릭] 요즘 ‘라푼젤’은 이런 모습?
    • 입력 2017.03.21 (08:21)
    • 수정 2017.03.21 (09:18)
    아침뉴스타임
[핫 클릭] 요즘 ‘라푼젤’은 이런 모습?
<앵커 멘트>

정다은의 핫클릭입니다.

이십년 넘게 머리를 길러온 여성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동화 주인공 라푼젤이 현실에 존재한다면 이런 모습이 아닐까 싶네요.

<리포트>

길게 늘어뜨린 머리카락.

대체 끝이 어디죠? 사람들의 시선이 쏟아질 만합니다.

라트비아에 사는 이십대 여성입니다.

어린 시절 동화 '라푼젤 이야기'에 깊은 감명을 받은 후 무려 이십년 동안 단 한번도 머리카락을 자르지 않았다고 합니다.

길이만 2미터 30센티미터가 넘고요.

무게도 2킬로그램이나 된다는데, 아름답긴 해도 참 불편하겠죠?

실제 빗질하는 데만 한 시간이 걸리고 뒤로 늘어뜨리면 머리카락이 목을 잡아당겨 버티기가 힘들 정도라고 합니다.

하지만 짧게 자를 생각은 전혀 없다고 하네요.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