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영상] 고려인 강제 이주 80년…처음 발굴된 ‘아리랑’ 음원
[영상] 고려인 강제 이주 80년…처음 발굴된 ‘아리랑’ 음원
1937년 연해주에서 중앙아시아로 강제이주된 고려인들이 즐겨 불렀던 아리랑이 원형에 가까운...
잇따른 하청업체 산재 사고…원인은?
잇따른 하청업체 산재 사고…원인은?
지난 삼성중공업 크레인 붕괴 사고도, 오늘(20일) STX 조선 사고도 희생자는 모두 하청업체 근로자였습니다.산업 현장에서 참사가 났다하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핫 클릭] 요즘 ‘라푼젤’은 이런 모습?
입력 2017.03.21 (08:21) | 수정 2017.03.21 (09:18) 아침뉴스타임
동영상영역 시작
[핫 클릭] 요즘 ‘라푼젤’은 이런 모습?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정다은의 핫클릭입니다.

이십년 넘게 머리를 길러온 여성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동화 주인공 라푼젤이 현실에 존재한다면 이런 모습이 아닐까 싶네요.

<리포트>

길게 늘어뜨린 머리카락.

대체 끝이 어디죠? 사람들의 시선이 쏟아질 만합니다.

라트비아에 사는 이십대 여성입니다.

어린 시절 동화 '라푼젤 이야기'에 깊은 감명을 받은 후 무려 이십년 동안 단 한번도 머리카락을 자르지 않았다고 합니다.

길이만 2미터 30센티미터가 넘고요.

무게도 2킬로그램이나 된다는데, 아름답긴 해도 참 불편하겠죠?

실제 빗질하는 데만 한 시간이 걸리고 뒤로 늘어뜨리면 머리카락이 목을 잡아당겨 버티기가 힘들 정도라고 합니다.

하지만 짧게 자를 생각은 전혀 없다고 하네요.
  • [핫 클릭] 요즘 ‘라푼젤’은 이런 모습?
    • 입력 2017.03.21 (08:21)
    • 수정 2017.03.21 (09:18)
    아침뉴스타임
[핫 클릭] 요즘 ‘라푼젤’은 이런 모습?
<앵커 멘트>

정다은의 핫클릭입니다.

이십년 넘게 머리를 길러온 여성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동화 주인공 라푼젤이 현실에 존재한다면 이런 모습이 아닐까 싶네요.

<리포트>

길게 늘어뜨린 머리카락.

대체 끝이 어디죠? 사람들의 시선이 쏟아질 만합니다.

라트비아에 사는 이십대 여성입니다.

어린 시절 동화 '라푼젤 이야기'에 깊은 감명을 받은 후 무려 이십년 동안 단 한번도 머리카락을 자르지 않았다고 합니다.

길이만 2미터 30센티미터가 넘고요.

무게도 2킬로그램이나 된다는데, 아름답긴 해도 참 불편하겠죠?

실제 빗질하는 데만 한 시간이 걸리고 뒤로 늘어뜨리면 머리카락이 목을 잡아당겨 버티기가 힘들 정도라고 합니다.

하지만 짧게 자를 생각은 전혀 없다고 하네요.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