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수시’ 로 76% 뽑는다…역대 최대
‘수시’ 로 76% 뽑는다…역대 최대
현재 고등학교 2학년생이 치르게 될 2019학년도 대학 입시에서 수시모집 비중이 역대 최대인 76.2%로 확대된다.한국대학교육협의회(대교협)는 전국 196개...
무인 국방 ‘성큼’…육해공 로봇 실전 배치
무인 국방 ‘성큼’…육해공 로봇 실전 배치
방위사업청이 오늘(27일) 부산 해군작전사령부에서 무인수상정 '해검(海劍)'의 시범운용을 시작했다고 밝혔다.이번에 대중에게 공개된...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직감의 제왕 vs. 추리의 여왕
입력 2017.03.21 (09:31) | 수정 2017.03.21 (09:31) TV특종

추리홀릭에 빠져들게 만드는 ‘추리의 여왕’의 캐릭터 포스터가 전격 공개됐다.

최근 수수께끼 같은 티저포스터와 예고를 속속 공개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이 권상우-최강희의 싱크로율 100%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하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공개된 포스터 속에는 카리스마 형사와 미녀 탐정으로 완벽하게 변신한 권상우와 최강희의 모습이 담겼다. 흡사 매거진의 표지를 연상케 하는 ‘추리의 여왕(Queen of Mystery)’라는 영문 타이틀과 함께 클래식하고 신비로운 분위기를 자아내는 초록색 방안에 나란히 앉아있는 권상우와 최강희의 독특한 표정과 포즈는 전에 없는 새롭고 신선한 캐릭터를 예고하고 있다.

권상우는 ‘직감의 제왕, 완승’이라는 캐릭터 카피에 걸맞게 범접하기 힘든 강력계 형사의 날카로운 카리스마를 발산하고 있다. 반면 최강희는 턱에 손을 괸 채 생각에 깊이 몰입한 모습. 흐트러짐 없는 꼿꼿한 자세와 시크한 표정에서는 ‘추리의 여왕, 설옥’의 품격을 느낄 수 있다.

이와 함께 테이블에 놓인 책들도 눈에 띈다. 권상우의 옆으로는 하드보일드 추리소설의 원조인 ‘애드거 앨런 포’의 책이, 최강희 쪽에는 ‘셜록홈즈’와 ‘애거사 크리스티’의 소설책이 쌓여있어 정통 추리소설의 재미와 즐거움을 그대로 계승한 ‘추리의 여왕’에 대한 기대를 더하게 만든다.

‘추리의 여왕’은 생활밀착형 추리퀸 설옥과 하드보일드 베테랑 형사 완승이 환상의 공조 파트너로 거듭나 범죄로 상처입은 이들의 마음까지 풀어내는 휴먼 추리드라마. ‘김과장’ 후속으로 오는 4월 5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 직감의 제왕 vs. 추리의 여왕
    • 입력 2017.03.21 (09:31)
    • 수정 2017.03.21 (09:31)
    TV특종

추리홀릭에 빠져들게 만드는 ‘추리의 여왕’의 캐릭터 포스터가 전격 공개됐다.

최근 수수께끼 같은 티저포스터와 예고를 속속 공개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이 권상우-최강희의 싱크로율 100%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하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공개된 포스터 속에는 카리스마 형사와 미녀 탐정으로 완벽하게 변신한 권상우와 최강희의 모습이 담겼다. 흡사 매거진의 표지를 연상케 하는 ‘추리의 여왕(Queen of Mystery)’라는 영문 타이틀과 함께 클래식하고 신비로운 분위기를 자아내는 초록색 방안에 나란히 앉아있는 권상우와 최강희의 독특한 표정과 포즈는 전에 없는 새롭고 신선한 캐릭터를 예고하고 있다.

권상우는 ‘직감의 제왕, 완승’이라는 캐릭터 카피에 걸맞게 범접하기 힘든 강력계 형사의 날카로운 카리스마를 발산하고 있다. 반면 최강희는 턱에 손을 괸 채 생각에 깊이 몰입한 모습. 흐트러짐 없는 꼿꼿한 자세와 시크한 표정에서는 ‘추리의 여왕, 설옥’의 품격을 느낄 수 있다.

이와 함께 테이블에 놓인 책들도 눈에 띈다. 권상우의 옆으로는 하드보일드 추리소설의 원조인 ‘애드거 앨런 포’의 책이, 최강희 쪽에는 ‘셜록홈즈’와 ‘애거사 크리스티’의 소설책이 쌓여있어 정통 추리소설의 재미와 즐거움을 그대로 계승한 ‘추리의 여왕’에 대한 기대를 더하게 만든다.

‘추리의 여왕’은 생활밀착형 추리퀸 설옥과 하드보일드 베테랑 형사 완승이 환상의 공조 파트너로 거듭나 범죄로 상처입은 이들의 마음까지 풀어내는 휴먼 추리드라마. ‘김과장’ 후속으로 오는 4월 5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