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신고 위치 오류…의문의 ‘서현 389호’
[단독] 신고 위치 오류…의문의 ‘서현 389호’
 해적선이 뒤따라 오고 있다는 연락을 끝으로 통신이 두절된 선박 서현 389호를 구하기 위해...
‘돈봉투 만찬’ 감찰반 “참석자 등 20여명 전원 조사…계좌내역 확보”
‘돈봉투 만찬’ 감찰반 “참석자 등 20여명 전원 조사”
법무부와 검찰의 합동감찰반이 이른바 '돈 봉투 만찬 사건' 참석자 전원에 대한 조사를 마쳤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박 전 대통령, 삼성동 자택에서 나와…서울중앙지검으로 출발 ISSUE
입력 2017.03.21 (09:45) | 수정 2017.03.21 (09:50) 인터넷 뉴스
박 전 대통령, 삼성동 자택에서 나와…서울중앙지검으로 출발
박근혜 전 대통령이 오전 9시 15분쯤 서울 삼성동 자택을 나와 서울 중앙지검으로 출발했다.

자택에서 나온 박 전 대통령은 "국민께 한 말씀 해주시죠" "검찰 수사에 어떤 자세로 임하십니까" 등을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별다른 대답없이 경호실에서 제공한 에쿠스 리무진 차량을 타고 출발했다.

창문의 짙은 썬텐 때문에 박 전 대통령의 얼굴이 보이진 않았다.

출발 25분 전쯤 먼저 자택 앞에 도착해 대기하고 있던 경호실 차량 2대가 박 전 대통령의 차량 앞뒤로 따라 붙었다.

차량 대열이 주택가를 빠져나갈 때까지 경호원들이 양 옆에서 따라가며 경호했다. 차량 대열은 곧 6차선 대로인 봉은사로로 진입해서 선릉역 방향으로 이동했다. 이후 테헤란로를 따라서 역삼역과 강남역을 빠르게 통과했다.

경찰의 경호 오토바이가 계속 차량 대열을 양 옆에서 호위하며 움직였다. 경찰이 교통 신호를 통제하면서 교통 흐름에 큰 막힘은 없었다.

박 전 대통령이 모습을 보이자 자택 인근에서 대기하던 지지자들은 박 전 대통령을 연호했다. 지지자들은 박 전 대통령이 자택에서 출발한 뒤에도 쉽게 자리를 뜨지 못하고 "고영태를 수사하라" "진실은 밝혀진다" 등을 외쳤다.
  • 박 전 대통령, 삼성동 자택에서 나와…서울중앙지검으로 출발
    • 입력 2017.03.21 (09:45)
    • 수정 2017.03.21 (09:50)
    인터넷 뉴스
박 전 대통령, 삼성동 자택에서 나와…서울중앙지검으로 출발
박근혜 전 대통령이 오전 9시 15분쯤 서울 삼성동 자택을 나와 서울 중앙지검으로 출발했다.

자택에서 나온 박 전 대통령은 "국민께 한 말씀 해주시죠" "검찰 수사에 어떤 자세로 임하십니까" 등을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별다른 대답없이 경호실에서 제공한 에쿠스 리무진 차량을 타고 출발했다.

창문의 짙은 썬텐 때문에 박 전 대통령의 얼굴이 보이진 않았다.

출발 25분 전쯤 먼저 자택 앞에 도착해 대기하고 있던 경호실 차량 2대가 박 전 대통령의 차량 앞뒤로 따라 붙었다.

차량 대열이 주택가를 빠져나갈 때까지 경호원들이 양 옆에서 따라가며 경호했다. 차량 대열은 곧 6차선 대로인 봉은사로로 진입해서 선릉역 방향으로 이동했다. 이후 테헤란로를 따라서 역삼역과 강남역을 빠르게 통과했다.

경찰의 경호 오토바이가 계속 차량 대열을 양 옆에서 호위하며 움직였다. 경찰이 교통 신호를 통제하면서 교통 흐름에 큰 막힘은 없었다.

박 전 대통령이 모습을 보이자 자택 인근에서 대기하던 지지자들은 박 전 대통령을 연호했다. 지지자들은 박 전 대통령이 자택에서 출발한 뒤에도 쉽게 자리를 뜨지 못하고 "고영태를 수사하라" "진실은 밝혀진다" 등을 외쳤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