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 리포트] 인도판 ‘마마무’ 등장…인도, K-POP 열기 언제까지
인도판 ‘마마무’ 등장…인도, K-POP 열기 언제까지
"입상한 팀들은 좀 더 노력하면 인도에서 한국 아이돌의 춤을 인도인들에게 가르치는 강사가...
[취재후] 생선에 수은 있다는데…안전하게 먹으려면
생선에 수은 있다는데…안전하게 먹으려면
생선은 수은덩어리?... 불안한 엄마들먹거리에 가장 민감한 사람들, 바로 아이를 키우는 엄마들일 겁니다. 특히 아이가 어릴수록 엄마들은 식재료의...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화장실에서 낳은 아기 변기에 버린 40대 여성 검거
입력 2017.03.21 (10:16) | 수정 2017.03.21 (10:58) 인터넷 뉴스
화장실에서 낳은 아기 변기에 버린 40대 여성 검거
상가건물 여자화장실에서 아기를 낳은 뒤 변기 안에 버려 숨지게 한 40대 친모가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수원중부경찰서는 오늘(21일) 영아유기치사 혐의로 김 모(46)씨를 긴급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김 씨는 이날 새벽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한 복합상가건물 1층 여자화장실에서 출산한 뒤 갓 태어난 딸을 변기 안에 버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숨진 아기는 오전 5시 40분쯤 이 건물 경비원에 의해 발견됐고 발견 당시 아기는 탯줄이 달린 채 변기 안에서 숨져 있었다.

경찰은 상가 내·외부 CCTV 영상을 확보, 용의자가 건물 밖으로 나와 택시를 타고 이동한 경로를 추적하다 오전 10시쯤 상가 건물에서 300m가량 떨어진 곳에서 배회하고 있던 김 씨를 검거했다.

경찰에서 김 씨는 범행 사실을 자백했다.

경찰은 김 씨가 여자화장실 변기에 앉아 혼자 출산한 뒤 스스로 탯줄을 자르고 아기는 변기에 버려둔 채 달아난 것으로 보고 김 씨를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한 뒤 신병처리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 화장실에서 낳은 아기 변기에 버린 40대 여성 검거
    • 입력 2017.03.21 (10:16)
    • 수정 2017.03.21 (10:58)
    인터넷 뉴스
화장실에서 낳은 아기 변기에 버린 40대 여성 검거
상가건물 여자화장실에서 아기를 낳은 뒤 변기 안에 버려 숨지게 한 40대 친모가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수원중부경찰서는 오늘(21일) 영아유기치사 혐의로 김 모(46)씨를 긴급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김 씨는 이날 새벽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한 복합상가건물 1층 여자화장실에서 출산한 뒤 갓 태어난 딸을 변기 안에 버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숨진 아기는 오전 5시 40분쯤 이 건물 경비원에 의해 발견됐고 발견 당시 아기는 탯줄이 달린 채 변기 안에서 숨져 있었다.

경찰은 상가 내·외부 CCTV 영상을 확보, 용의자가 건물 밖으로 나와 택시를 타고 이동한 경로를 추적하다 오전 10시쯤 상가 건물에서 300m가량 떨어진 곳에서 배회하고 있던 김 씨를 검거했다.

경찰에서 김 씨는 범행 사실을 자백했다.

경찰은 김 씨가 여자화장실 변기에 앉아 혼자 출산한 뒤 스스로 탯줄을 자르고 아기는 변기에 버려둔 채 달아난 것으로 보고 김 씨를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한 뒤 신병처리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