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수능 당일 진동 느끼면…시험 일시 중지→대피 ‘원칙’
수능 볼 때 진동 느낀다면…‘시험 일시 중지→대피’ 원칙
포항 지역 여진 발생 상황별 조치 계획 ① 예비소집(22일 14:00) 전, 여진 발생시...
현충사 일왕 상징 나무 ‘금송’…사당 밖으로 이전 결정
현충사 일왕 상징 나무 ‘금송’ …결국 ‘사당 밖으로’ 쫓겨나
충남 아산 현충사 내에 있는 일본 특산종 나무 '금송'이 사당 영역에서 기념관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주승용 “박 전 대통령 발언, 국민에 대한 무례·무시”
입력 2017.03.21 (10:17) | 수정 2017.03.21 (10:29) 인터넷 뉴스
주승용 “박 전 대통령 발언, 국민에 대한 무례·무시”
주승용 국민의당 원내대표는 21일(오늘) 박근혜 전 대통령이 검찰에 출석해 '국민에게 송구스럽다. 성실히 조사에 임하겠다'고 말한 데 대해 "국민에 대한 예의가 아니고, 국민을 무시하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박 전 대통령의 검찰 출석 직후 기자들과 만나 "검찰 소환을 당한 모습이 전 세계에 비치는 과정에서도 국민에게 진정성 있는 용서를 구하지 않고 원론적인 말씀만 하고 간 데 대해 대단히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5천만 국민이 그 시간에 티비를 시청하면서 과연 박 전 대통령이 무슨 말씀을 할까를 기대감을 갖고 봤을 것인데 정말 실망했다"며 "박 전 대통령은 지난 6개월 동안 국정을 혼란시킨 점만으로도 국민 앞에 용서를 구했어야 했고, 현직 대통령이 만장일치로 탄핵당한 것만 갖고도 이미 유죄선고를 받은 것이나 다름없다"고 지적했다.

또 "대단히 유감스럽게도 본인의 잘못을 전혀 뉘우치지 않은데 실망했다"고 거듭 강조하며, "검찰은 신속하게 성역 없이 수사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주승용 “박 전 대통령 발언, 국민에 대한 무례·무시”
    • 입력 2017.03.21 (10:17)
    • 수정 2017.03.21 (10:29)
    인터넷 뉴스
주승용 “박 전 대통령 발언, 국민에 대한 무례·무시”
주승용 국민의당 원내대표는 21일(오늘) 박근혜 전 대통령이 검찰에 출석해 '국민에게 송구스럽다. 성실히 조사에 임하겠다'고 말한 데 대해 "국민에 대한 예의가 아니고, 국민을 무시하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박 전 대통령의 검찰 출석 직후 기자들과 만나 "검찰 소환을 당한 모습이 전 세계에 비치는 과정에서도 국민에게 진정성 있는 용서를 구하지 않고 원론적인 말씀만 하고 간 데 대해 대단히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5천만 국민이 그 시간에 티비를 시청하면서 과연 박 전 대통령이 무슨 말씀을 할까를 기대감을 갖고 봤을 것인데 정말 실망했다"며 "박 전 대통령은 지난 6개월 동안 국정을 혼란시킨 점만으로도 국민 앞에 용서를 구했어야 했고, 현직 대통령이 만장일치로 탄핵당한 것만 갖고도 이미 유죄선고를 받은 것이나 다름없다"고 지적했다.

또 "대단히 유감스럽게도 본인의 잘못을 전혀 뉘우치지 않은데 실망했다"고 거듭 강조하며, "검찰은 신속하게 성역 없이 수사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