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사드장비 새벽 전격 배치… 왜 조기 배치했을까?
사드장비 새벽 전격 배치… 왜 조기 배치했을까?
주한미군이 26일 새벽 경북 성주골프장에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포대를 전격...
[사건후] “고생했다”는 말 하지 않았다고 아내 폭행한 남편
“고생했다”는 말 하지 않았다고 아내 폭행한 남편
25일 오전 6시 10분쯤 경남 창원시 의창구의 한 주택가. 대리기사인 A(46)씨는 새벽 내내 일하고...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北, 우라늄농축 영변핵단지 규모 수년간 배로 늘려”
입력 2017.03.21 (10:17) | 수정 2017.03.21 (10:32) 인터넷 뉴스
“北, 우라늄농축 영변핵단지 규모 수년간 배로 늘려”
아마노 유키야 국제원자력기구 IAEA 사무총장은 북한이 최근 수년간 우라늄 농축시설 규모를 배로 늘렸다고 밝혔다.

아마노 사무총장은 미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과의 20일 자 인터뷰에서, 위성 이미지를 통해 감시한 결과 2010년 이래 우라늄 농축이 이뤄지는 것으로 보이는 영변 핵 단지의 규모가 배로 늘어났다고 설명했다.

다만 북한이 무기 용도로 모아둔 핵탄두의 수가 얼마인지는 추정할 수 없다고 아마노 사무총장은 덧붙였다.

아마노 총장은 이어 북핵 문제를 이란 핵 합의 모델로 풀기엔 한계가 있다며 외교적 합의의 어려움을 지적하고, 핵무기 개발 가속화로 북한 문제가 "새로운 국면"으로 접어들었다고 설명했다.
  • “北, 우라늄농축 영변핵단지 규모 수년간 배로 늘려”
    • 입력 2017.03.21 (10:17)
    • 수정 2017.03.21 (10:32)
    인터넷 뉴스
“北, 우라늄농축 영변핵단지 규모 수년간 배로 늘려”
아마노 유키야 국제원자력기구 IAEA 사무총장은 북한이 최근 수년간 우라늄 농축시설 규모를 배로 늘렸다고 밝혔다.

아마노 사무총장은 미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과의 20일 자 인터뷰에서, 위성 이미지를 통해 감시한 결과 2010년 이래 우라늄 농축이 이뤄지는 것으로 보이는 영변 핵 단지의 규모가 배로 늘어났다고 설명했다.

다만 북한이 무기 용도로 모아둔 핵탄두의 수가 얼마인지는 추정할 수 없다고 아마노 사무총장은 덧붙였다.

아마노 총장은 이어 북핵 문제를 이란 핵 합의 모델로 풀기엔 한계가 있다며 외교적 합의의 어려움을 지적하고, 핵무기 개발 가속화로 북한 문제가 "새로운 국면"으로 접어들었다고 설명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