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이재민들 벌써 3번째 ‘이사’…대피소 안내 ‘오락가락’ 소동
이재민들 벌써 3번째 ‘이사’…대피소 안내 ‘오락가락’ 소동
체육관에서 나흘 밤을 지낸 포항 이재민들이 인근 학교 두곳으로 옮겨 갔습니다. 하지만, 장소...
현충사 일왕 상징 나무 ‘금송’…사당 밖으로 이전 결정
현충사 일왕 상징 나무 ‘금송’ …결국 ‘사당 밖으로’ 쫓겨나
충남 아산 현충사 내에 있는 일본 특산종 나무 '금송'이 사당 영역에서 기념관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지구촌 화제 영상] 아시아 첫 ‘다이빙 호텔’…수영장 수심 21m
입력 2017.03.21 (10:54) | 수정 2017.03.21 (11:01) 지구촌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지구촌 화제 영상] 아시아 첫 ‘다이빙 호텔’…수영장 수심 21m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언뜻 보기엔 평범한 실내 수영장.

안을 들여다보면 수심이 무려 21m에 달하는데요.

세계에서 네 번째로 깊은 실내 수영장으로, 아시아에서는 처음 타이완에 개장한 '다이빙 호텔' 안에 있습니다.

도심 속에서 다양한 깊이의 스쿠버다이빙을 체험할 수 있도록 설비를 갖춘 호텔인데요.

일반 관광객들도 호텔 식당의 유리창을 통해 잠수하는 모습을 구경할 수 있어 이색적입니다.

호텔 측은 '각종 변수가 도사리는 바닷속보다 안전하며, 편리하고 위생적으로 잠수할수 있다고 장점을 설명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지구촌 <화제 영상>이었습니다.
  • [지구촌 화제 영상] 아시아 첫 ‘다이빙 호텔’…수영장 수심 21m
    • 입력 2017.03.21 (10:54)
    • 수정 2017.03.21 (11:01)
    지구촌뉴스
[지구촌 화제 영상] 아시아 첫 ‘다이빙 호텔’…수영장 수심 21m
언뜻 보기엔 평범한 실내 수영장.

안을 들여다보면 수심이 무려 21m에 달하는데요.

세계에서 네 번째로 깊은 실내 수영장으로, 아시아에서는 처음 타이완에 개장한 '다이빙 호텔' 안에 있습니다.

도심 속에서 다양한 깊이의 스쿠버다이빙을 체험할 수 있도록 설비를 갖춘 호텔인데요.

일반 관광객들도 호텔 식당의 유리창을 통해 잠수하는 모습을 구경할 수 있어 이색적입니다.

호텔 측은 '각종 변수가 도사리는 바닷속보다 안전하며, 편리하고 위생적으로 잠수할수 있다고 장점을 설명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지구촌 <화제 영상>이었습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