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최순실 빽’ 대사 복귀!? 정신 못 차리는 외교부
‘최순실 빽’ 대사 복귀, 외교부는 검토만…
유재경 대사는 삼성전기 임원 출신이다. 외교 쪽 경력이 전무했지만 2016년 3월, 최순실에게 이력서를 보인 지 6일 만에 미얀마 대사로 낙점됐다...
그 곳에 가고 싶은 딸 위해 엄마가 만든 ‘휠체어길’
그 곳에 가고 싶은 딸 위해 엄마가 만든 ‘휠체어길’
시작은 지하철 고속버스터미널 역이었다.막 유치원에 들어간 딸 아이를 데리고 지하철을 탄 엄마는 휠체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베트남 총리, 한국에 ‘남중국해 문제’ 지지 요청
입력 2017.03.21 (10:58) | 수정 2017.03.21 (11:03) 인터넷 뉴스
베트남 총리, 한국에 ‘남중국해 문제’ 지지 요청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가 중국과 갈등을 빚는 남중국해 영유권 사태와 관련, 베트남에 대한 한국의 지지를 요청했다.

21일 베트남 정부 웹사이트에 따르면 푹 총리는 전날 윤병세 외교부 장관의 예방을 받는 자리에서 남중국해 문제에 대해 베트남과 동남아국가연합(아세안)의 입장을 계속 지지해달라고 말했다. 푹 총리는 베트남의 해양 법 집행 능력 강화도 지원해달라고 덧붙였다.

베트남은 남중국해 파라셀 군도(중국명 시사군도, 베트남명 호앙사군도), 스프래틀리 제도(중국명 난사군도, 베트남명 쯔엉사군도) 등의 영유권을 놓고 중국과 다투고 있다.

베트남 정부는 지난 13일 파라셀 군도 크루즈선 운항 등 중국의 분쟁해역 관광프로그램과 관련, "베트남 주권을 심각하게 침해하는 것"이라며 중단을 촉구했다.

이런 베트남 정부의 지지 요청은 한국과 중국이 사드(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의 한반도 배치를 놓고 갈등을 빚는 가운데 나와 주목된다.

우리 외교 당국자는 "항행의 자유가 중요하다는 기본적인 입장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한국 정부는 남중국해 사태에 대해 중국과 아세안을 모두 의식해 어느 편도 들지 않고 원론적인 입장을 견지해왔다.

작년 9월 라오스에서 열린 한·아세안 정상회의 당시 박근혜 대통령은 남중국해 분쟁이 평화적이고 창의적인 외교 노력을 통해 해결돼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 베트남 총리, 한국에 ‘남중국해 문제’ 지지 요청
    • 입력 2017.03.21 (10:58)
    • 수정 2017.03.21 (11:03)
    인터넷 뉴스
베트남 총리, 한국에 ‘남중국해 문제’ 지지 요청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가 중국과 갈등을 빚는 남중국해 영유권 사태와 관련, 베트남에 대한 한국의 지지를 요청했다.

21일 베트남 정부 웹사이트에 따르면 푹 총리는 전날 윤병세 외교부 장관의 예방을 받는 자리에서 남중국해 문제에 대해 베트남과 동남아국가연합(아세안)의 입장을 계속 지지해달라고 말했다. 푹 총리는 베트남의 해양 법 집행 능력 강화도 지원해달라고 덧붙였다.

베트남은 남중국해 파라셀 군도(중국명 시사군도, 베트남명 호앙사군도), 스프래틀리 제도(중국명 난사군도, 베트남명 쯔엉사군도) 등의 영유권을 놓고 중국과 다투고 있다.

베트남 정부는 지난 13일 파라셀 군도 크루즈선 운항 등 중국의 분쟁해역 관광프로그램과 관련, "베트남 주권을 심각하게 침해하는 것"이라며 중단을 촉구했다.

이런 베트남 정부의 지지 요청은 한국과 중국이 사드(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의 한반도 배치를 놓고 갈등을 빚는 가운데 나와 주목된다.

우리 외교 당국자는 "항행의 자유가 중요하다는 기본적인 입장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한국 정부는 남중국해 사태에 대해 중국과 아세안을 모두 의식해 어느 편도 들지 않고 원론적인 입장을 견지해왔다.

작년 9월 라오스에서 열린 한·아세안 정상회의 당시 박근혜 대통령은 남중국해 분쟁이 평화적이고 창의적인 외교 노력을 통해 해결돼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경제타임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