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추경안 국회 통과…공무원 증원 규모 축소
추경안 국회 통과…공무원 증원 규모 축소
"가결되었음을 선포합니다." 추가경정예산안이 제출 45일 만에 국회 문턱을 넘었습...
무인도까지 위태위태…노랑부리백로는 어디로?
무인도까지 위태위태…노랑부리백로는 어디로?
새하얀 몸, 매서운 눈매, 머리 뒤로 갈기처럼 늘어진 깃털을 날리는 모습이 사뭇 당당합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日관방 “박 전 대통령 소환, 최대한 관심갖고 주시” ISSUE
입력 2017.03.21 (11:03) | 수정 2017.03.21 (11:09) 인터넷 뉴스
日관방 “박 전 대통령 소환, 최대한 관심갖고 주시”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관방장관은 한국의 박근혜 전 대통령이 강제모금, 수뢰 등의 혐의로 검찰에 소환된 데 대해 "최대한 관심을 갖고 주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장관은 오늘(21일) 정례브리핑에서 박 전 대통령의 소환에 대한 일본 정부의 입장에 대한 질문을 받자 "한국의 내정 및 사법 절차 문제라서 언급을 피하겠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스가 장관은 이어 "대(對)북한 대응을 비롯한 안보상 문제에는 한국 등과 확실하게 연대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외무상은 오늘 각의(국무회의)가 끝난 뒤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북한이 신형 고출력 로켓엔진 지상분출 실험에 성공했다고 주장한 데 대해 "어떤 사태에도 대응하도록 고도의 경계태세를 유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 日관방 “박 전 대통령 소환, 최대한 관심갖고 주시”
    • 입력 2017.03.21 (11:03)
    • 수정 2017.03.21 (11:09)
    인터넷 뉴스
日관방 “박 전 대통령 소환, 최대한 관심갖고 주시”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관방장관은 한국의 박근혜 전 대통령이 강제모금, 수뢰 등의 혐의로 검찰에 소환된 데 대해 "최대한 관심을 갖고 주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장관은 오늘(21일) 정례브리핑에서 박 전 대통령의 소환에 대한 일본 정부의 입장에 대한 질문을 받자 "한국의 내정 및 사법 절차 문제라서 언급을 피하겠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스가 장관은 이어 "대(對)북한 대응을 비롯한 안보상 문제에는 한국 등과 확실하게 연대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외무상은 오늘 각의(국무회의)가 끝난 뒤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북한이 신형 고출력 로켓엔진 지상분출 실험에 성공했다고 주장한 데 대해 "어떤 사태에도 대응하도록 고도의 경계태세를 유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