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부산 신축 오피스텔도 ‘기우뚱’…‘붕괴 우려’로 긴급 대피
부산 신축 오피스텔도 ‘기우뚱’…‘붕괴 우려’로 긴급 대피
부산 사하구에 있는 한 오피스텔 건물이 한쪽으로 급격히 기울어져 입주자들이 대피하고 부근 주민들이...
[특파원리포트] ‘12살 손가락 소녀’는 가짜 뉴스! 오보 충격 속 막바지 구조 사투
‘12살 손가락 소녀’는 가짜 뉴스! 오보 충격 속 막바지 구조 사투
안타까운 초등학교 붕괴 구조 현장규모 7.1의 강진이 멕시코시티를 강타했다. 멕시코시티에서만...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900여종 나방표본 2천여 마리 전시회
입력 2017.03.21 (11:21) | 수정 2017.03.21 (11:36) 인터넷 뉴스
900여종 나방표본 2천여 마리 전시회
서울시는 23일부터 다음 달 7일까지 16일 동안 시청사 1층 로비에서 '시민 허운홍의 나방 이야기' 전시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허운홍(64) 씨가 수십 년 동안 채집한 나방표본 9백여 종 2천여 마리를 볼 수 있다. 우리나라에 서식하는 나방 3천여 종의 1/4에 해당한다.

평범한 가정주부였던 허 씨는 18년 전 서울시 공원 자원봉사 활동을 계기로 곤충에 관심을 갖기 시작해 현재까지 꾸준히 나방 애벌레 등을 수집하고 사육해왔다. 또 '나방 애벌레 도감' 1권과 2권을 각각 2012년과 2016년에 출간하기도 했다.

전시와 함께, 25일과 다음 달 2일에는 허 씨가 직접 '나방 애벌레는 어떻게 살아남을까'를 주제로 시민청 지하 2층 워크숍룸에서 강의한다.

강의를 듣고 싶은 시민은 '서울의 산과 공원 홈페이지(parks.seoul.go.kr)' 등에서 신청하면 된다.
  • 900여종 나방표본 2천여 마리 전시회
    • 입력 2017.03.21 (11:21)
    • 수정 2017.03.21 (11:36)
    인터넷 뉴스
900여종 나방표본 2천여 마리 전시회
서울시는 23일부터 다음 달 7일까지 16일 동안 시청사 1층 로비에서 '시민 허운홍의 나방 이야기' 전시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허운홍(64) 씨가 수십 년 동안 채집한 나방표본 9백여 종 2천여 마리를 볼 수 있다. 우리나라에 서식하는 나방 3천여 종의 1/4에 해당한다.

평범한 가정주부였던 허 씨는 18년 전 서울시 공원 자원봉사 활동을 계기로 곤충에 관심을 갖기 시작해 현재까지 꾸준히 나방 애벌레 등을 수집하고 사육해왔다. 또 '나방 애벌레 도감' 1권과 2권을 각각 2012년과 2016년에 출간하기도 했다.

전시와 함께, 25일과 다음 달 2일에는 허 씨가 직접 '나방 애벌레는 어떻게 살아남을까'를 주제로 시민청 지하 2층 워크숍룸에서 강의한다.

강의를 듣고 싶은 시민은 '서울의 산과 공원 홈페이지(parks.seoul.go.kr)' 등에서 신청하면 된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