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이재용 재판 방청권 경쟁률 15대1, 박 전 대통령보다 높았다
이재용 재판 방청권 경쟁률 15대1, 박 전 대통령보다 높았다
‘세기의 재판’으로 불리는 이재용(49) 삼성전자 부회장에 대한 선고일이 사흘 앞으로 다가왔다...
[사사건건] ‘성범죄 경찰’ 35% 복직·20%는 감경…솜방망이 처벌 여전
‘성범죄 경찰’ 35% 복직·20%는 감경…솜방망이 처벌 여전
서울 모 경찰서 소속 48살 A 경사가 성추행 혐의로 입건됐다. A 경사는 지난 15일 새벽, 서울 용산구...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신입생 하나 잡아”…동국대 남학생들 카톡 성희롱
입력 2017.03.21 (11:22) | 수정 2017.03.21 (11:27) 인터넷 뉴스
“신입생 하나 잡아”…동국대 남학생들 카톡 성희롱
동국대학교의 한 학과 남학생들이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에서 여학생들을 성희롱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동국대 'A과 단톡방 사건 임시대책회'는 오늘(21일) 익명 페이스북 게시판인 '동국대학교 대나무숲'을 통해 해당 학과 남학생 11명이 지난 2014년 1월부터 4월까지 같은 과 여학생 등 여성 20여 명에 대한 성희롱 발언을 했다고 고발했다.

제보에 따르면 남학생들은 "여자들이 국이나 끓이지 대학을 오네", "신입생 하나 잡아라" 등 여학생들의 외모를 비교하고, 비하하는 등의 발언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책회 측은 "더 이상의 피해자 발생을 막기 위해 가해자들의 처벌을 학교 측에 강력히 요구한다"고 밝혔다. 동국대 관계자는 "학내 인권센터에서 사건을 조사 중"이라면서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관련자 징계 등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 “신입생 하나 잡아”…동국대 남학생들 카톡 성희롱
    • 입력 2017.03.21 (11:22)
    • 수정 2017.03.21 (11:27)
    인터넷 뉴스
“신입생 하나 잡아”…동국대 남학생들 카톡 성희롱
동국대학교의 한 학과 남학생들이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에서 여학생들을 성희롱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동국대 'A과 단톡방 사건 임시대책회'는 오늘(21일) 익명 페이스북 게시판인 '동국대학교 대나무숲'을 통해 해당 학과 남학생 11명이 지난 2014년 1월부터 4월까지 같은 과 여학생 등 여성 20여 명에 대한 성희롱 발언을 했다고 고발했다.

제보에 따르면 남학생들은 "여자들이 국이나 끓이지 대학을 오네", "신입생 하나 잡아라" 등 여학생들의 외모를 비교하고, 비하하는 등의 발언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책회 측은 "더 이상의 피해자 발생을 막기 위해 가해자들의 처벌을 학교 측에 강력히 요구한다"고 밝혔다. 동국대 관계자는 "학내 인권센터에서 사건을 조사 중"이라면서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관련자 징계 등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