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앵커&리포트] ‘귀순 CCTV’ 뭐가 담겼길래? “추격조 MDL 침범, 총탄 흔적”
‘귀순 CCTV’ 뭐가 담겼길래? “추격조 MDL 침범, 총탄 흔적”
지난 13일 북한 병사의 판문점 귀순 과정이 담긴 CCTV 영상 공개가 연기되면서 그 배경에 관심이...
[특파원리포트] 스모 영웅의 ‘맥주병 폭행’ 파문…일본 사회 ‘발칵’, 이유는?
스모 영웅의 ‘맥주병 폭행’ 파문 …일본 사회 ‘발칵’, 이유는?
일본의 스모에서 요코즈나(橫網·스모의 가장 높은 등급 장사)는 특별한 의미를 갖는 자리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黃권한대행 “北 추가도발 가능성…한미연합 방위태세 강화”
입력 2017.03.21 (11:29) | 수정 2017.03.21 (11:37) 인터넷 뉴스
黃권한대행 “北 추가도발 가능성…한미연합 방위태세 강화”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는 "키 리졸브, 독수리훈련을 빌미로 북한이 추가도발을 감행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고 말했다.

황교안 권한대행은 21일(오늘)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북한의 무모한 도발은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일어날 수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황 권한대행은 "굳건한 한미동맹을 바탕으로 물샐틈없는 준비 태세를 확립해 나가야 한다"며 "군(軍)은 한미연합훈련과 각종 군사훈련을 내실 있게 실시해 한미연합 방위태세를 강화해야 한다"고 밝혔다.

황 권한대행은 이어 "북한의 도발 의지를 억제하는 한편 도발 시 즉각적이고 단호하게 응징해 국민의 생명과 국가의 안보를 철통같이 지키는 데 빈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지시했다.

황 권한대행은 또 "고농도 미세먼지가 지속될 경우를 대비한 비상 저감조치와 건강 취약계층별 맞춤형 대응 매뉴얼이 현장에서 제대로 지켜질 수 있도록 미리미리 점검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환경부 등 관계부처는 지난해 6월부터 추진 중인 미세먼지 관리 특별대책, 배출원 감축, 미세먼지·CO₂(이산화탄소) 저감산업 육성 등 대책의 이행상황을 점검하고, 미흡한 부분은 즉시 보완해야 한다"고 지시했다.

그러면서 "산불·화재 예방을 위해 입산객의 화기소지 관리, 불법 소각행위 단속, 전통시장·다중이용시설 점검 등 예방 활동을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황 권한대행은 또 "미국의 금리 인상이 국내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는 데 최선을 다해야 한다"며 "국내외 금융시장 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필요시 적기에 시장안정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가계부채의 안정적인 관리, 산업·기업 구조조정의 원활한 추진 등 국내 취약요인에 적극적으로 대처하는 데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밝혔다.

황 권한대행은 이날 박근혜 전 대통령 소환 조사에 대해서는 별다른 언급을 하지 않았다.
  • 黃권한대행 “北 추가도발 가능성…한미연합 방위태세 강화”
    • 입력 2017.03.21 (11:29)
    • 수정 2017.03.21 (11:37)
    인터넷 뉴스
黃권한대행 “北 추가도발 가능성…한미연합 방위태세 강화”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는 "키 리졸브, 독수리훈련을 빌미로 북한이 추가도발을 감행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고 말했다.

황교안 권한대행은 21일(오늘)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북한의 무모한 도발은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일어날 수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황 권한대행은 "굳건한 한미동맹을 바탕으로 물샐틈없는 준비 태세를 확립해 나가야 한다"며 "군(軍)은 한미연합훈련과 각종 군사훈련을 내실 있게 실시해 한미연합 방위태세를 강화해야 한다"고 밝혔다.

황 권한대행은 이어 "북한의 도발 의지를 억제하는 한편 도발 시 즉각적이고 단호하게 응징해 국민의 생명과 국가의 안보를 철통같이 지키는 데 빈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지시했다.

황 권한대행은 또 "고농도 미세먼지가 지속될 경우를 대비한 비상 저감조치와 건강 취약계층별 맞춤형 대응 매뉴얼이 현장에서 제대로 지켜질 수 있도록 미리미리 점검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환경부 등 관계부처는 지난해 6월부터 추진 중인 미세먼지 관리 특별대책, 배출원 감축, 미세먼지·CO₂(이산화탄소) 저감산업 육성 등 대책의 이행상황을 점검하고, 미흡한 부분은 즉시 보완해야 한다"고 지시했다.

그러면서 "산불·화재 예방을 위해 입산객의 화기소지 관리, 불법 소각행위 단속, 전통시장·다중이용시설 점검 등 예방 활동을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황 권한대행은 또 "미국의 금리 인상이 국내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는 데 최선을 다해야 한다"며 "국내외 금융시장 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필요시 적기에 시장안정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가계부채의 안정적인 관리, 산업·기업 구조조정의 원활한 추진 등 국내 취약요인에 적극적으로 대처하는 데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밝혔다.

황 권한대행은 이날 박근혜 전 대통령 소환 조사에 대해서는 별다른 언급을 하지 않았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