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추경안 국회 통과…공무원 증원 규모 축소
추경안 국회 통과…공무원 증원 규모 축소
"가결되었음을 선포합니다." 추가경정예산안이 제출 45일 만에 국회 문턱을 넘었습...
무인도까지 위태위태…노랑부리백로는 어디로?
무인도까지 위태위태…노랑부리백로는 어디로?
새하얀 몸, 매서운 눈매, 머리 뒤로 갈기처럼 늘어진 깃털을 날리는 모습이 사뭇 당당합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신규 아파트 물량 17년 만에 최대…가구 수요 크게 늘어
입력 2017.03.21 (11:48) | 수정 2017.03.21 (11:50) 인터넷 뉴스
신규 아파트 물량 17년 만에 최대…가구 수요 크게 늘어
2017년 신규 아파트 입주물량이 37만5천여 가구로 2000년 이후 최대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가구용품의 매출도 크게 늘어난 것으로 분석됐다.

현대백화점은 올 봄 이사철을 앞두고 1~2월 가전, 가구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각각 16.5%, 15.8% 늘었다고 밝혔다.

롯데백화점도 같은 기간 가구 매출을 분석했더니 1년 전보다 12%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다. 백화점 업계는 "소비자들이 아파트 입주 1~2개월 전에 가정용품을 구매하기 때문에 올 초부터 관련 상품의 매출이 늘어난 것"이라고 분석했다.

부동산 분양 열기를 틈 타 가구업계의 매출도 해마다 늘고 있는 추세다.

한샘의 경우 2014년 매출액이 1조2665억원에서 2015년 28%, 2016년 18% 상승했다. 올해에는매출 2조원대를 무난하게 달성할 것이라는 데 대체적인 전망이다.

현대리바트는 지난해 전체 매출이 1년 전과 비교해 400억 정도 늘었고, 퍼시스의 영업 이익도 2014년부터 오름세로 돌아서 2015년 237억 원까지 회복했다.

가구업계는 '이케아' 등 수입가구들의 한국 진출로 업계마다 생산공정의 자동화 등 가격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한 노력이 매출 증대로 이어진 것으로 분석했다. 또, 신규 아파트 입주 물량이 대거 쏟아지는 올 봄 이후 가구 시장이 호황을 맞을 것으로 보고 기획상품 출시 등 마케팅을 강화할 계획이다.

백화점은 가전·가구·식기·침구 등 리빙 관련 상품들을 집중 판매하는 '특별 판매전'을 잇따라 기획하고 있다. 현대백화점은 최근 역대 최대 규모(500억 원)의 가구판매전을 선보여 업계의 관심을 끌기도 했다.
  • 신규 아파트 물량 17년 만에 최대…가구 수요 크게 늘어
    • 입력 2017.03.21 (11:48)
    • 수정 2017.03.21 (11:50)
    인터넷 뉴스
신규 아파트 물량 17년 만에 최대…가구 수요 크게 늘어
2017년 신규 아파트 입주물량이 37만5천여 가구로 2000년 이후 최대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가구용품의 매출도 크게 늘어난 것으로 분석됐다.

현대백화점은 올 봄 이사철을 앞두고 1~2월 가전, 가구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각각 16.5%, 15.8% 늘었다고 밝혔다.

롯데백화점도 같은 기간 가구 매출을 분석했더니 1년 전보다 12%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다. 백화점 업계는 "소비자들이 아파트 입주 1~2개월 전에 가정용품을 구매하기 때문에 올 초부터 관련 상품의 매출이 늘어난 것"이라고 분석했다.

부동산 분양 열기를 틈 타 가구업계의 매출도 해마다 늘고 있는 추세다.

한샘의 경우 2014년 매출액이 1조2665억원에서 2015년 28%, 2016년 18% 상승했다. 올해에는매출 2조원대를 무난하게 달성할 것이라는 데 대체적인 전망이다.

현대리바트는 지난해 전체 매출이 1년 전과 비교해 400억 정도 늘었고, 퍼시스의 영업 이익도 2014년부터 오름세로 돌아서 2015년 237억 원까지 회복했다.

가구업계는 '이케아' 등 수입가구들의 한국 진출로 업계마다 생산공정의 자동화 등 가격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한 노력이 매출 증대로 이어진 것으로 분석했다. 또, 신규 아파트 입주 물량이 대거 쏟아지는 올 봄 이후 가구 시장이 호황을 맞을 것으로 보고 기획상품 출시 등 마케팅을 강화할 계획이다.

백화점은 가전·가구·식기·침구 등 리빙 관련 상품들을 집중 판매하는 '특별 판매전'을 잇따라 기획하고 있다. 현대백화점은 최근 역대 최대 규모(500억 원)의 가구판매전을 선보여 업계의 관심을 끌기도 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