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사드장비 새벽 전격 배치… 왜 조기 배치했을까?
사드장비 새벽 전격 배치… 왜 조기 배치했을까?
주한미군이 26일 새벽 경북 성주골프장에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포대를 전격...
[사건후] “고생했다”는 말 하지 않았다고 아내 폭행한 남편
“고생했다”는 말 하지 않았다고 아내 폭행한 남편
25일 오전 6시 10분쯤 경남 창원시 의창구의 한 주택가. 대리기사인 A(46)씨는 새벽 내내 일하고...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초등학생은 호흡기 질환, 중·고등학생은 위장질환 많아
입력 2017.03.21 (12:08) | 수정 2017.03.21 (12:28) 인터넷 뉴스
초등학생은 호흡기 질환, 중·고등학생은 위장질환 많아

[연관 기사] [뉴스12] 학년 올라갈수록 ‘위염·대장염’ ↑

병원에서 입원치료를 받은 학생 가운데 초등학생은 호흡기 질환이 가장 많고, 중·고등학생은 위장질환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지난 한 해 동안 초등학생부터 고등학생까지 학령기 아이들의 진료현황을 분석한 결과, 입원 진료를 받은 학생은 위장염 및 결장염 진단에 따른 것이 5만 천여 명으로 가장 많았고, 폐렴, 인플루엔자, 급성 충수염, 급성 기관지염 순으로 그 뒤를 이었다.

폐렴 등 호흡기 질환은 특히 초등학교 저학년 학생에게 많이 발병했지만 학년이 올라갈수록 진료인원이 하락하는 추세를 보였다.

하지만 초등학교 저학년에게 잘 발생하는 상위 10대 질병 가운데 폐렴과 기관지염, 인플루엔자 등 7개가 호흡기관련 질환인 만큼 저학년 학생이 있는 부모는 아이의 호흡기질환에 대해 관심이 필요한 것으로 분석됐다.

반대로 위장질환은 학년이 올라갈수록 진료인원과 진료비가 증가하는 추세를 보였다.

초등학교 고학년은 만 여 명, 중학생은 만 천 여 명, 고등학생은 만 5천 여 명이 위장질환으로 입원진료를 받았고, 이에따른 진료비도 51억 원에서, 61억 원, 84억 원으로 각각 증가했다.

이는 학업 스트레스와 불규칙한 식사 등이 주요 원인으로 추정된다.

골절은 초등학교 5학년 때부터 진료인원과 진료비가 급격히 증가하다가 고등학생부터 감소하는 경향을 보였는데, 운동이나 외부활동이 많은 남학생이 여학생에 비해 5배 가량 많았다.

이밖에 폐에 구멍이 생겨 공기가 새는 기흉이 발병한 고등학교 3학년생이 천247명으로 중학교 1학년 24명과 비교해 52배가 많았는데, 이는 빠른 외형적 성장에 비해 폐 조직의 성장 속도가 따라가지 못해 표면이 약해졌기 때문으로, 청소년기 흡연도 기흉의 주요 원인이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책상에 앉아있는 시간이 늘고 학업스트레스로 인한 배변장애 등으로 학년이 올라갈수록 치핵으로 진료를 받은 학생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 초등학생은 호흡기 질환, 중·고등학생은 위장질환 많아
    • 입력 2017.03.21 (12:08)
    • 수정 2017.03.21 (12:28)
    인터넷 뉴스
초등학생은 호흡기 질환, 중·고등학생은 위장질환 많아

[연관 기사] [뉴스12] 학년 올라갈수록 ‘위염·대장염’ ↑

병원에서 입원치료를 받은 학생 가운데 초등학생은 호흡기 질환이 가장 많고, 중·고등학생은 위장질환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지난 한 해 동안 초등학생부터 고등학생까지 학령기 아이들의 진료현황을 분석한 결과, 입원 진료를 받은 학생은 위장염 및 결장염 진단에 따른 것이 5만 천여 명으로 가장 많았고, 폐렴, 인플루엔자, 급성 충수염, 급성 기관지염 순으로 그 뒤를 이었다.

폐렴 등 호흡기 질환은 특히 초등학교 저학년 학생에게 많이 발병했지만 학년이 올라갈수록 진료인원이 하락하는 추세를 보였다.

하지만 초등학교 저학년에게 잘 발생하는 상위 10대 질병 가운데 폐렴과 기관지염, 인플루엔자 등 7개가 호흡기관련 질환인 만큼 저학년 학생이 있는 부모는 아이의 호흡기질환에 대해 관심이 필요한 것으로 분석됐다.

반대로 위장질환은 학년이 올라갈수록 진료인원과 진료비가 증가하는 추세를 보였다.

초등학교 고학년은 만 여 명, 중학생은 만 천 여 명, 고등학생은 만 5천 여 명이 위장질환으로 입원진료를 받았고, 이에따른 진료비도 51억 원에서, 61억 원, 84억 원으로 각각 증가했다.

이는 학업 스트레스와 불규칙한 식사 등이 주요 원인으로 추정된다.

골절은 초등학교 5학년 때부터 진료인원과 진료비가 급격히 증가하다가 고등학생부터 감소하는 경향을 보였는데, 운동이나 외부활동이 많은 남학생이 여학생에 비해 5배 가량 많았다.

이밖에 폐에 구멍이 생겨 공기가 새는 기흉이 발병한 고등학교 3학년생이 천247명으로 중학교 1학년 24명과 비교해 52배가 많았는데, 이는 빠른 외형적 성장에 비해 폐 조직의 성장 속도가 따라가지 못해 표면이 약해졌기 때문으로, 청소년기 흡연도 기흉의 주요 원인이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책상에 앉아있는 시간이 늘고 학업스트레스로 인한 배변장애 등으로 학년이 올라갈수록 치핵으로 진료를 받은 학생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