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수시’ 로 76% 뽑는다…역대 최대
‘수시’ 로 76% 뽑는다…역대 최대
현재 고등학교 2학년생이 치르게 될 2019학년도 대학 입시에서 수시모집 비중이 역대 최대인 76.2%로 확대된다.한국대학교육협의회(대교협)는 전국 196개...
무인 국방 ‘성큼’…육해공 로봇 실전 배치
무인 국방 ‘성큼’…육해공 로봇 실전 배치
방위사업청이 오늘(27일) 부산 해군작전사령부에서 무인수상정 '해검(海劍)'의 시범운용을 시작했다고 밝혔다.이번에 대중에게 공개된...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30초 뉴스] “北, ‘우라늄 농축’ 영변 핵단지 규모 배로 늘려”
입력 2017.03.21 (12:35) | 수정 2017.03.21 (12:58)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30초 뉴스] “北, ‘우라늄 농축’ 영변 핵단지 규모 배로 늘려”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아마노 유키야 국제원자력기구, IAEA 사무총장은 북한이 최근 수년간 우라늄 농축시설 규모를 배로 늘렸다고 밝혔습니다.

아마노 사무총장은 위성 이미지를 통해 감시한 결과, 우라늄 농축이 이뤄지는 것으로 보이는 영변 핵 단지의 규모가 2010년 이후 두 배로 늘어났다고 미국 월스트리트저널과의 인터뷰에서 밝혔습니다.

다만 북한이 무기 용도로 모아둔 핵탄두의 수가 얼마인지는 추정할 수 없다고 덧붙였습니다.
  • [30초 뉴스] “北, ‘우라늄 농축’ 영변 핵단지 규모 배로 늘려”
    • 입력 2017.03.21 (12:35)
    • 수정 2017.03.21 (12:58)
    뉴스 12
[30초 뉴스] “北, ‘우라늄 농축’ 영변 핵단지 규모 배로 늘려”
아마노 유키야 국제원자력기구, IAEA 사무총장은 북한이 최근 수년간 우라늄 농축시설 규모를 배로 늘렸다고 밝혔습니다.

아마노 사무총장은 위성 이미지를 통해 감시한 결과, 우라늄 농축이 이뤄지는 것으로 보이는 영변 핵 단지의 규모가 2010년 이후 두 배로 늘어났다고 미국 월스트리트저널과의 인터뷰에서 밝혔습니다.

다만 북한이 무기 용도로 모아둔 핵탄두의 수가 얼마인지는 추정할 수 없다고 덧붙였습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