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S등급 선생님’은 500 만 원…성과급 폐지 논란
‘S등급 선생님’은 500 만 원…성과급 폐지 논란
교원 성과급제란? 2001년 도입된 교원 성과급제는 전체 교사를 평가로 등급을 매긴 뒤...
서울, 강력 범죄 어디서 가장 많이 발생할까?
서울, 강력 범죄 어디서 가장 많이 발생할까?
지난 2015년 한 해 동안 서울 자치구 중 살인·강도 등 5대 범죄 발생 건수가 가장 많은 곳은 강남구였다. 같은 해 화재사고와 교통사고가 가장...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2시간 반 오전 조사 마쳐…점심 뒤 재개 ISSUE
입력 2017.03.21 (12:51) | 수정 2017.03.21 (12:58)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2시간 반 오전 조사 마쳐…점심 뒤 재개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그럼 박근혜 전 대통령이 조사를 받고 있는 서울중앙지검 상황 알아보겠습니다.

현장에 나가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오현태 기자, 박근혜 전 대통령 조사 상황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검찰은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오전 조사를 오후 12시 5분에 마쳤다고 밝혔습니다.

조사가 오전 9시35분쯤 시작됐으니까 2시간 30분 동안 조사를 한 것인데요.

특이사항 없이 조사가 진행됐다고 검찰은 설명했습니다.

휴식시간인 지금은 점심식사를 하고 있을 것으로 보이는데요.

앞서 변호인단 관계자는 준비해간 도시락으로 박 전 대통령과 변호인들이 함께 식사를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오후 조사를 시작하는 시간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취재진들이 대부분 빠지면서 검찰 청사 울타리 안은 분위기가 차분해졌는데요.

검찰은 여전히 외부인의 출입을 막고 있고, 박 전 대통령을 조사 중인 건물 안에는 취재진의 접근도 제한하고 있습니다.

울타리 밖은 내부와는 다르게 조금 소란스러운데요.

박 전 대통령이 들어온 청사 서문 밖에서는 박 전 대통령 지지자들이 태극기를 흔들면서 '탄핵 무효'를 외치는 시위를 벌이고 있습니다.

반대편인 동문 밖에서는 박근혜정권퇴진 비상국민행동이 박 전 대통령을 구속하라며 시위를 하기도 했습니다.

만일의 상황에 대비해 이곳 검찰청사 주변에는 경찰 24개 중대가 배치돼 있습니다.

지금까지 서울중앙지검에서 전해드렸습니다.
  • 2시간 반 오전 조사 마쳐…점심 뒤 재개
    • 입력 2017.03.21 (12:51)
    • 수정 2017.03.21 (12:58)
    뉴스 12
2시간 반 오전 조사 마쳐…점심 뒤 재개
<앵커 멘트>

그럼 박근혜 전 대통령이 조사를 받고 있는 서울중앙지검 상황 알아보겠습니다.

현장에 나가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오현태 기자, 박근혜 전 대통령 조사 상황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검찰은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오전 조사를 오후 12시 5분에 마쳤다고 밝혔습니다.

조사가 오전 9시35분쯤 시작됐으니까 2시간 30분 동안 조사를 한 것인데요.

특이사항 없이 조사가 진행됐다고 검찰은 설명했습니다.

휴식시간인 지금은 점심식사를 하고 있을 것으로 보이는데요.

앞서 변호인단 관계자는 준비해간 도시락으로 박 전 대통령과 변호인들이 함께 식사를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오후 조사를 시작하는 시간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취재진들이 대부분 빠지면서 검찰 청사 울타리 안은 분위기가 차분해졌는데요.

검찰은 여전히 외부인의 출입을 막고 있고, 박 전 대통령을 조사 중인 건물 안에는 취재진의 접근도 제한하고 있습니다.

울타리 밖은 내부와는 다르게 조금 소란스러운데요.

박 전 대통령이 들어온 청사 서문 밖에서는 박 전 대통령 지지자들이 태극기를 흔들면서 '탄핵 무효'를 외치는 시위를 벌이고 있습니다.

반대편인 동문 밖에서는 박근혜정권퇴진 비상국민행동이 박 전 대통령을 구속하라며 시위를 하기도 했습니다.

만일의 상황에 대비해 이곳 검찰청사 주변에는 경찰 24개 중대가 배치돼 있습니다.

지금까지 서울중앙지검에서 전해드렸습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