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S등급 선생님’은 500 만 원…성과급 폐지 논란
‘S등급 선생님’은 500 만 원…성과급 폐지 논란
2001년 도입된 교원 성과급제는 전체 교사를 평가로 등급을 매긴 뒤 성과급을 차등 지급하는 제도다. 교직사회의 경쟁 유도를 통해 교육의 질을 제고한...
한미정상회담 첫술에 배부를까…핫라인 구축이 관건
한미정상회담 첫술에 배부를까…핫라인 구축이 관건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부지런한 대통령이다. 백악관에서 보내주는 일정표에는 거의 매일 빈틈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22일은 ‘세계 물의 날’…광주에서 기념식
입력 2017.03.21 (13:39) 인터넷 뉴스
22일은 ‘세계 물의 날’…광주에서 기념식
국토교통부는 환경부와 공동으로 '세계 물의 날' 기념식을 22일 오후 2시 광주광역시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유엔은 1992년 물의 소중함을 알리고 물 문제 해결에 전 세계의 동참을 호소하고자 3월 22일을 세계 물의 날로 지정했고 우리나라는 1995년부터 정부 차원의 기념행사를 하고 있다.

유엔은 올해 물의 날 주제를 '웨이스트워터'(Wastewater)로 정하고 미래 세대를 위해 하수 발생량을 감축하고 재이용을 촉진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

정부는 기념식을 하수의 재이용이 가지는 환경적·경제적 가치를 조명하는 행사로 기획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세계 물산업 시장은 반도체산업의 2배인 6천억달러 규모이고 2025년까지 연평균 4.9%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지만 물은 하수로 배출돼 낭비되고 있다"며 "하수를 줄이고 효율적으로 재사용해 지속 가능한 발전을 이루자는 취지에서 주제를 선정했다"고 말했다.

기념식에서는 홍준형 서울대 행정대학원 교수가 홍조근정훈장을 받는 등 물 관리 발전에 기여한 16명에게 정부포상이 수여된다. 같은 장소에서 물산업 박람회인 '2017 워터 코리아(WATER KOREA)' 행사도 열린다.
  • 22일은 ‘세계 물의 날’…광주에서 기념식
    • 입력 2017.03.21 (13:39)
    인터넷 뉴스
22일은 ‘세계 물의 날’…광주에서 기념식
국토교통부는 환경부와 공동으로 '세계 물의 날' 기념식을 22일 오후 2시 광주광역시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유엔은 1992년 물의 소중함을 알리고 물 문제 해결에 전 세계의 동참을 호소하고자 3월 22일을 세계 물의 날로 지정했고 우리나라는 1995년부터 정부 차원의 기념행사를 하고 있다.

유엔은 올해 물의 날 주제를 '웨이스트워터'(Wastewater)로 정하고 미래 세대를 위해 하수 발생량을 감축하고 재이용을 촉진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

정부는 기념식을 하수의 재이용이 가지는 환경적·경제적 가치를 조명하는 행사로 기획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세계 물산업 시장은 반도체산업의 2배인 6천억달러 규모이고 2025년까지 연평균 4.9%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지만 물은 하수로 배출돼 낭비되고 있다"며 "하수를 줄이고 효율적으로 재사용해 지속 가능한 발전을 이루자는 취지에서 주제를 선정했다"고 말했다.

기념식에서는 홍준형 서울대 행정대학원 교수가 홍조근정훈장을 받는 등 물 관리 발전에 기여한 16명에게 정부포상이 수여된다. 같은 장소에서 물산업 박람회인 '2017 워터 코리아(WATER KOREA)' 행사도 열린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