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남북 정상 첫 만남부터 환송까지…미리 보는 ‘역사적 하루’
남북 정상 첫 만남부터 환송까지…미리 보는 ‘역사적 하루’
전 세계의 시선이 지금 남북 정상회담장으로 쏠리고 있는데요. 정상회담이 열리는 판문점의 하루를...
[팩트체크] “자한당은 툭하면 특검하자는 ‘툭검’당”…사실일까?
[팩트체크] “자한당은 툭하면 특검하자는 ‘툭검’당”…사실일까?
문재인 정부가 출범한 지 곧 1년(5월 10일)이 된다. 하지만 정치권과 국회 상황은...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박 전 대통령 점심 메뉴는 ‘김밥·초밥·샌드위치’ 도시락
입력 2017.03.21 (13:59) 멀티미디어 뉴스
박 전 대통령 점심 메뉴는 ‘김밥·초밥·샌드위치’ 도시락
21일 뇌물 수수 등의 혐의로 검찰에 소환돼 조사를 받고 있는 박근혜 대통령이 오전 조사를 마친 뒤 점심 식사로 김밥과 초밥, 샌드위치를 먹은 것으로 확인됐다.

박 전 대통령 측에 따르면 박 전 대통령은 오후 12시 5분쯤부터 약 1시간 동안 조사실 옆 대기실에서 변호사 및 수행원들과 함께 김밥·샌드위치·초밥이 조금씩 든 도시락을 먹었다.

이에 앞서 박 전 대통령 변호인인 손범규 변호사는 점심 식사 전 박 전 대통령이 "변호사들과 함께 도시락을 드시기로 했고, 직원들이 도시락을 준비해 왔다"고 밝혔다.

박 전 대통령은 이날 오전 9시 24분쯤 서울중앙지검 창사에 도착해 노승권 중앙지검 1차장검사와 간단히 면담한 뒤 9시 35분부터 12시 5분까지 2시간 30분 동안 오전 조사를 받았다.

수사본부 측은 "특이사항 없이 조사가 진행되고 있다"고 전했다.

조사는 오후 1시 10분께 재개됐고, 확인해야 할 사안이 많아 저녁 이후 밤늦게까지 조사가 이어질 전망이다.

이날 조사는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가 사용하는 1001호 조사실에서 이원석(48·사법연수원 27기) 특수1부장, 한웅재(47·연수원 28기) 형사8부장 주도로 진행됐다.

박 전 대통령 측에서는 유영하·정장현 변호사가 입회해 번갈아가며 방어권 행사를 도왔다.

검찰은 박 전 대통령 측이 동의하지 않아 조사 과정에 대한 영상 녹화는 하지 않고 있다.
  • 박 전 대통령 점심 메뉴는 ‘김밥·초밥·샌드위치’ 도시락
    • 입력 2017.03.21 (13:59)
    멀티미디어 뉴스
박 전 대통령 점심 메뉴는 ‘김밥·초밥·샌드위치’ 도시락
21일 뇌물 수수 등의 혐의로 검찰에 소환돼 조사를 받고 있는 박근혜 대통령이 오전 조사를 마친 뒤 점심 식사로 김밥과 초밥, 샌드위치를 먹은 것으로 확인됐다.

박 전 대통령 측에 따르면 박 전 대통령은 오후 12시 5분쯤부터 약 1시간 동안 조사실 옆 대기실에서 변호사 및 수행원들과 함께 김밥·샌드위치·초밥이 조금씩 든 도시락을 먹었다.

이에 앞서 박 전 대통령 변호인인 손범규 변호사는 점심 식사 전 박 전 대통령이 "변호사들과 함께 도시락을 드시기로 했고, 직원들이 도시락을 준비해 왔다"고 밝혔다.

박 전 대통령은 이날 오전 9시 24분쯤 서울중앙지검 창사에 도착해 노승권 중앙지검 1차장검사와 간단히 면담한 뒤 9시 35분부터 12시 5분까지 2시간 30분 동안 오전 조사를 받았다.

수사본부 측은 "특이사항 없이 조사가 진행되고 있다"고 전했다.

조사는 오후 1시 10분께 재개됐고, 확인해야 할 사안이 많아 저녁 이후 밤늦게까지 조사가 이어질 전망이다.

이날 조사는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가 사용하는 1001호 조사실에서 이원석(48·사법연수원 27기) 특수1부장, 한웅재(47·연수원 28기) 형사8부장 주도로 진행됐다.

박 전 대통령 측에서는 유영하·정장현 변호사가 입회해 번갈아가며 방어권 행사를 도왔다.

검찰은 박 전 대통령 측이 동의하지 않아 조사 과정에 대한 영상 녹화는 하지 않고 있다.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