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5대 병원 의료진 상당수 ‘잠복 결핵’ 감염
[단독] 5대 병원 의료진 상당수 ‘잠복 결핵’ 감염
국내의 5대 대형병원 종사자들에 대한 잠복 결핵 검사, 중간보고서를 KBS가 단독...
[K스타] 故 김광석 딸 10년 전 사망…경찰 “사인은 급성폐렴”
故 김광석 딸 10년 전 사망…경찰 “사인은 급성폐렴”
가수 故 김광석의 딸이 10년 전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 20일 오전 고발뉴스의 이상호 기자는...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박지원 “전직 대통령으로서 품격과 품위 지켜야” ISSUE
입력 2017.03.21 (14:21) | 수정 2017.03.21 (14:25) 인터넷 뉴스
박지원 “전직 대통령으로서 품격과 품위 지켜야”
박지원 국민의당 대표는 21일(오늘) 박근혜 전 대통령의 검찰 출석과 관련해 "국민에게 마지막이라도 실망시키지 않는 그런 품격을 지켜주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박 대표는 이날 오전 KBS 라디오에 출연해 "전직 대통령으로서의 품격과 품위를 지켜줬으면 좋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 "검찰이 법과 원칙에 따라서 할 것이고 그것을 부인한다고 해서 모든 종범이 사실로 밝혀지고 있는데 박 전 대통령만 독야청청 살아남을 수 있을까"라며 "그런 어리석은 일은 안 했으면 좋겠다"고 지적했다.

박 대표는 SNS에도 글을 올려 "박 전 대통령의 금도와 품격이 필요하다. 반성 없는 모습이 금도나 품격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 박지원 “전직 대통령으로서 품격과 품위 지켜야”
    • 입력 2017.03.21 (14:21)
    • 수정 2017.03.21 (14:25)
    인터넷 뉴스
박지원 “전직 대통령으로서 품격과 품위 지켜야”
박지원 국민의당 대표는 21일(오늘) 박근혜 전 대통령의 검찰 출석과 관련해 "국민에게 마지막이라도 실망시키지 않는 그런 품격을 지켜주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박 대표는 이날 오전 KBS 라디오에 출연해 "전직 대통령으로서의 품격과 품위를 지켜줬으면 좋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 "검찰이 법과 원칙에 따라서 할 것이고 그것을 부인한다고 해서 모든 종범이 사실로 밝혀지고 있는데 박 전 대통령만 독야청청 살아남을 수 있을까"라며 "그런 어리석은 일은 안 했으면 좋겠다"고 지적했다.

박 대표는 SNS에도 글을 올려 "박 전 대통령의 금도와 품격이 필요하다. 반성 없는 모습이 금도나 품격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