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 리포트] 잊을만 하면 되살아나는 ‘히틀러 경례’
잊을만 하면 되살아나는 ‘히틀러 경례’
오른 팔을 재빠르게 들어올려 눈 높이에 맞추며 힘차게 외친다. '하일 히틀러! (Heil Hitler, 히틀러 만세)' 과거 나치 시절, 유럽을 공포에...
[취재후] ‘세균 득실’ 샤워볼?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세균 득실’ 샤워볼?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샤워볼이 그렇게 더러운 줄 몰랐어. 볼 때마다 좀 찝찝하더라니." "어떡해. 나 맨날 화장실에 걸어놨는데… 집에 가자마자 버려야겠다!" "샤워볼을 아예...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김기덕 ‘그물’, 판타스포르토 영화제 작품상∙男주연상 수상
입력 2017.03.21 (14:35) | 수정 2017.03.21 (14:36) 인터넷 뉴스
김기덕 ‘그물’, 판타스포르토 영화제 작품상∙男주연상 수상
김기덕 감독이 각본을 쓰고 연출을 한 영화 '그물'이 제37회 판타스포르토 국제영화제에서 작품상과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제작사 김기덕필름은 오늘(21일) "지난 4일 포르투갈에서 폐막한 제37회 판타스포르토 국제영화제에서 '그물'은 오리엔트 익스프레스 부문에서 작품상을 수상했고, 배우 이원근은 감독주간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그물'은 배가 그물에 걸려 어쩔 수 없이 홀로 남북의 경계선을 넘게 된 북한 어부가, 가족의 품으로 돌아가기 위해 견뎌야만 했던 치열한 일주일을 담은 드라마이다.

판타스포르토 국제영화제 (FantasPorto-Oporto International Film Festival)는 실험적인 영화와 고전적인 영화를 동시에 수용하는 것으로 유명한 영화제다. 스페인의 시체스영화제, 벨기의 브뤼셀영화제와 더불어 세계 3대 판타지영화제 중 하나로 경쟁부문은 ‘판타지’와 ‘오리엔트 익스프레스’, ‘감독주간’이 있다.
  • 김기덕 ‘그물’, 판타스포르토 영화제 작품상∙男주연상 수상
    • 입력 2017.03.21 (14:35)
    • 수정 2017.03.21 (14:36)
    인터넷 뉴스
김기덕 ‘그물’, 판타스포르토 영화제 작품상∙男주연상 수상
김기덕 감독이 각본을 쓰고 연출을 한 영화 '그물'이 제37회 판타스포르토 국제영화제에서 작품상과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제작사 김기덕필름은 오늘(21일) "지난 4일 포르투갈에서 폐막한 제37회 판타스포르토 국제영화제에서 '그물'은 오리엔트 익스프레스 부문에서 작품상을 수상했고, 배우 이원근은 감독주간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그물'은 배가 그물에 걸려 어쩔 수 없이 홀로 남북의 경계선을 넘게 된 북한 어부가, 가족의 품으로 돌아가기 위해 견뎌야만 했던 치열한 일주일을 담은 드라마이다.

판타스포르토 국제영화제 (FantasPorto-Oporto International Film Festival)는 실험적인 영화와 고전적인 영화를 동시에 수용하는 것으로 유명한 영화제다. 스페인의 시체스영화제, 벨기의 브뤼셀영화제와 더불어 세계 3대 판타지영화제 중 하나로 경쟁부문은 ‘판타지’와 ‘오리엔트 익스프레스’, ‘감독주간’이 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