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 리포트] 이슬람 금기 허문 엑소 ‘파워’…두바이 관광청도 깜짝 놀라
이슬람 금기 허문 엑소 ‘파워’…두바이 관광청도 깜짝 놀라
"엑소, 엑소"두바이 국제공항에 일제히 환성이 터져 나왔다. 엑소가 공항 입국장에 모습을 드러낸 것이다...
주사제 1병 나눠쓰고 내역서엔 5병…부당청구 시도까지
주사제 1병 나눠쓰고 내역서엔 5병…부당청구 시도까지
[앵커] 서울 이대 목동병원에서 숨진 4명의 신생아는 주사제 한 병을, 나눠 맞는 과정에서 감염돼 숨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경북 성주 포장제조공장에서 불…건물 2개동 전소
입력 2017.03.21 (14:53) | 수정 2017.03.21 (15:05) 인터넷 뉴스
경북 성주 포장제조공장에서 불…건물 2개동 전소
오늘(21일) 낮 12시 10분쯤 경북 성주군 선남면의 한 포장 제조업체에서 불이 나 1시간 30여 분만에 꺼졌다.

이 불로 공장 5개 동 중 2개 동, 1천여㎡ 가 전소됐고 공장 안에 있던 포장 제조 기계와 플라스틱 제품 등이 탔다. 현재까지는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소방당국은 헬기 2대와 소방차 20여 대를 동원해 진화를 했지만 공장에서 내뿜는 연기 탓에 불길을 잡는 데 어려움을 겪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 경북 성주 포장제조공장에서 불…건물 2개동 전소
    • 입력 2017.03.21 (14:53)
    • 수정 2017.03.21 (15:05)
    인터넷 뉴스
경북 성주 포장제조공장에서 불…건물 2개동 전소
오늘(21일) 낮 12시 10분쯤 경북 성주군 선남면의 한 포장 제조업체에서 불이 나 1시간 30여 분만에 꺼졌다.

이 불로 공장 5개 동 중 2개 동, 1천여㎡ 가 전소됐고 공장 안에 있던 포장 제조 기계와 플라스틱 제품 등이 탔다. 현재까지는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소방당국은 헬기 2대와 소방차 20여 대를 동원해 진화를 했지만 공장에서 내뿜는 연기 탓에 불길을 잡는 데 어려움을 겪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