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현장] 갈 데까지 간 北美 ‘말 전쟁’, 강대강 대치의 끝은?
[고현장] 갈 데까지 간 北美 ‘말 전쟁’, 대치의 끝은?
‘북핵 문제’ 관련한 김정은과 트럼프의 팽팽한 기 싸움이 연일 뉴스에 나오면서 한반도에 긴장감이...
美, ‘국민의례 거부’ 무릎 꿇기 논란 확산
美, ‘국민의례 거부’ 무릎 꿇기 논란 확산…구단주·의원도 동참
미국 프로 풋볼 리그에서 선수들이 국민의례를 거부하는 '무릎꿇기'가 확산되고 논란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경기남부청 기동대, 고속도로서 차량화재·산불 진압
입력 2017.03.21 (15:20) | 수정 2017.03.21 (15:23) 인터넷 뉴스
경기남부청 기동대, 고속도로서 차량화재·산불 진압
경기남부경찰청 기동대가 임무 복귀 도중 차량 화재에서 비롯된 산불을 조기 진압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지난 16일 오후 6시 20분쯤 안산 상록구 수원-광명 간 고속도로 수리산 2터널 앞에서 도로를 달리던 SUV 차량에서 불이 났다.

불은 갓길에 세워진 차량을 태우고 고속도로 옆 언덕 임야로 빠르게 번졌다.

때마침 고속도로를 지나던 경기남부청 기동2중대 1소대 대원 16명은 버스를 세우고 긴급히 진화에 나섰고, 불은 임야 450㎡를 태우고 꺼졌다.
  • 경기남부청 기동대, 고속도로서 차량화재·산불 진압
    • 입력 2017.03.21 (15:20)
    • 수정 2017.03.21 (15:23)
    인터넷 뉴스
경기남부청 기동대, 고속도로서 차량화재·산불 진압
경기남부경찰청 기동대가 임무 복귀 도중 차량 화재에서 비롯된 산불을 조기 진압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지난 16일 오후 6시 20분쯤 안산 상록구 수원-광명 간 고속도로 수리산 2터널 앞에서 도로를 달리던 SUV 차량에서 불이 났다.

불은 갓길에 세워진 차량을 태우고 고속도로 옆 언덕 임야로 빠르게 번졌다.

때마침 고속도로를 지나던 경기남부청 기동2중대 1소대 대원 16명은 버스를 세우고 긴급히 진화에 나섰고, 불은 임야 450㎡를 태우고 꺼졌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