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변호인’ 양우석 감독 등 영화인 150명 안희정 후보 지지선언
입력 2017.03.21 (16:12) 수정 2017.03.21 (16:28) 인터넷 뉴스
‘변호인’ 양우석 감독 등 영화인 150명 안희정 후보 지지선언
'변호인'의 양우석 감독과 '조폭마누라'의 조진규 감독, '집으로 가는 길'의 방은진 감독 등 영화감독과 프로듀서, 촬영, 조명 등 영화인 150명이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안희정 충남지사에 대해 지지선언을 했다.

이들은 21일(오늘) 지지선언문을 통해 "새로운 대한민국이 열리고 있는 이 역사적인 시기에 저희 영화인 150인은 백범 김구 선생의 '문화 강국론' 을 되새겨 보면서 문화에 대한 통찰력과 리더쉽을 갖추고 문화강국의 꿈을 실현 할 수 있는 지도자가 누구일까 고민하지 않을 수 없다"고 밝혔다.

이들은 이어 "새롭게 출발할 대한민국은 온 국민의 역량을 하나로 모아 다시 한 번 도약할 모멘텀이 절실히 필요하다"며 "이러한 시대적 소명에 화답할 통찰력과 리더쉽을 갖춘 안 지사의 확고한 소신과 신념인 '문화강국론' 에 적극 동참하고 지지한다"고 강조했다.
  • ‘변호인’ 양우석 감독 등 영화인 150명 안희정 후보 지지선언
    • 입력 2017.03.21 (16:12)
    • 수정 2017.03.21 (16:28)
    인터넷 뉴스
‘변호인’ 양우석 감독 등 영화인 150명 안희정 후보 지지선언
'변호인'의 양우석 감독과 '조폭마누라'의 조진규 감독, '집으로 가는 길'의 방은진 감독 등 영화감독과 프로듀서, 촬영, 조명 등 영화인 150명이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안희정 충남지사에 대해 지지선언을 했다.

이들은 21일(오늘) 지지선언문을 통해 "새로운 대한민국이 열리고 있는 이 역사적인 시기에 저희 영화인 150인은 백범 김구 선생의 '문화 강국론' 을 되새겨 보면서 문화에 대한 통찰력과 리더쉽을 갖추고 문화강국의 꿈을 실현 할 수 있는 지도자가 누구일까 고민하지 않을 수 없다"고 밝혔다.

이들은 이어 "새롭게 출발할 대한민국은 온 국민의 역량을 하나로 모아 다시 한 번 도약할 모멘텀이 절실히 필요하다"며 "이러한 시대적 소명에 화답할 통찰력과 리더쉽을 갖춘 안 지사의 확고한 소신과 신념인 '문화강국론' 에 적극 동참하고 지지한다"고 강조했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