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리포트] 2만 관중 몰고온 고교 괴물 타자!
2만 관중 몰고온 고교 괴물 타자!
지난 27일 저녁. 일본 도쿄 신주쿠에 있는 메이지 진구 구장에서 도쿄도 고교 야구 결승전이 열렸다. 전국 대회도 아닌 지역 대회, 그리고 고교 야구...
[사건후] “내가 수표밖에 없어서”, 교수님이라던 그분 알고 보니…
“수표밖에 없어서”, 교수님이라던 그분 알고 보니…
지난달 12일 오후 1시 대구시 중구 반월당역. A(56)씨는 낡은 양복에 큰 가방을 들고 지하철역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방탄소년단, 칠레·브라질 공연 성황…“4만4천 팬 모여”
입력 2017.03.21 (16:26) 연합뉴스
방탄소년단, 칠레·브라질 공연 성황…“4만4천 팬 모여”
그룹 방탄소년단이 '윙스 투어'의 해외 첫 무대인 남미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21일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11~12일(이하 현지시간) 칠레 산티아고 모비스타아레나, 19~20일 브라질 상파울루 시티뱅크홀에서 '2017 방탄소년단 라이브 트릴러지 에피소드 3 더 윙스 투어'(2017 BTS LIVE TRILOGY EPISODE III THE WINGS TOUR)'를 열고 총 4만 4천여 명의 남미 팬들을 만났다.

이들은 '낫 투데이'(Not Today)를 시작으로 타이틀곡 메들리를 선보였으며 솔로와 유닛 무대를 선사해 환호를 끌어냈다.

공연장을 찾은 관객들은 지구 반대편에서 온 방탄소년단에 화답하듯 노래를 한국어로 '떼창'하는 진풍경을 연출했다는 게 소속사의 설명이다.

방탄소년단은 "여러분은 우리의 날개이고, 덕분에 잘 날고 있는 것 같다"며 "함께한다는 것은 수많은 에피소드를 공유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앞으로도 전 세계 '아미'(팬클럽명) 여러분과 더 많은 에피소드를 나누고, 함께 웃고 울며 같이 걸어가고 싶다"는 소감을 밝혔다.

소속사는 이들이 입국할 당시 칠레와 브라질 공항에 각각 수백 명의 팬이 환영나왔으며, 칠레 TV CHV가 입국 장면을 생중계하는 등 현지 매체의 보도가 잇달았다고 전했다.

방탄소년단은 다음 달 초까지 미국 뉴어크, 시카고, 애너하임을 돌며 투어의 북미 공연을 이어간다.
  • 방탄소년단, 칠레·브라질 공연 성황…“4만4천 팬 모여”
    • 입력 2017.03.21 (16:26)
    연합뉴스
방탄소년단, 칠레·브라질 공연 성황…“4만4천 팬 모여”
그룹 방탄소년단이 '윙스 투어'의 해외 첫 무대인 남미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21일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11~12일(이하 현지시간) 칠레 산티아고 모비스타아레나, 19~20일 브라질 상파울루 시티뱅크홀에서 '2017 방탄소년단 라이브 트릴러지 에피소드 3 더 윙스 투어'(2017 BTS LIVE TRILOGY EPISODE III THE WINGS TOUR)'를 열고 총 4만 4천여 명의 남미 팬들을 만났다.

이들은 '낫 투데이'(Not Today)를 시작으로 타이틀곡 메들리를 선보였으며 솔로와 유닛 무대를 선사해 환호를 끌어냈다.

공연장을 찾은 관객들은 지구 반대편에서 온 방탄소년단에 화답하듯 노래를 한국어로 '떼창'하는 진풍경을 연출했다는 게 소속사의 설명이다.

방탄소년단은 "여러분은 우리의 날개이고, 덕분에 잘 날고 있는 것 같다"며 "함께한다는 것은 수많은 에피소드를 공유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앞으로도 전 세계 '아미'(팬클럽명) 여러분과 더 많은 에피소드를 나누고, 함께 웃고 울며 같이 걸어가고 싶다"는 소감을 밝혔다.

소속사는 이들이 입국할 당시 칠레와 브라질 공항에 각각 수백 명의 팬이 환영나왔으며, 칠레 TV CHV가 입국 장면을 생중계하는 등 현지 매체의 보도가 잇달았다고 전했다.

방탄소년단은 다음 달 초까지 미국 뉴어크, 시카고, 애너하임을 돌며 투어의 북미 공연을 이어간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