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현장] JSA 귀순병사 ‘영화 같은 탈출’ CCTV에 담긴 진실은?
[고현장] JSA 귀순병사 ‘영화 같은 탈출’ CCTV에 담긴 진실은?
유엔군 사령부는 22일 오전 서울 용산구 국방부 브리핑룸에서 최근 판문점공동경비구역(JSA)...
목포-신안 때아닌 ‘낙지 전쟁’…어민 충돌 사연은?
목포-신안 때아닌 ‘낙지 전쟁’…어민 충돌 사연은?
낙지 주산지인 전남 신안군 안좌도 일대 낙지어장을 놓고 신안과 목포지역 어민들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화성서 차량 전소…“자살하려다 불 난 듯”
입력 2017.03.21 (16:32) | 수정 2017.03.21 (16:57) 인터넷 뉴스
화성서 차량 전소…“자살하려다 불 난 듯”
오늘 오전 2시 반쯤 경기도 화성시 비봉면의 한 농로에 세워진 SUV 차량에 불이 났다.

불은 차량과 인근 비닐하우스 1동을 태우고 20여 분 만에 진화됐다.

경찰 조사 결과 차 안에서 사람은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은 오전 0시 10분쯤 차량 소유자 마 모 씨(45)로부터 살기 힘들다며 목숨을 끊겠다는 전화를 받은 지인의 신고로 일대를 수색하다 차량을 발견하고 소방당국에 신고했다.

경찰 관계자는 "마 씨가 차 안에서 번개탄을 피우다 불이 번지자 차를 버리고 간 것으로 보인다"며 "마 씨를 찾기 위해 비봉면 일대를 수색하고 있다"고 말했다.
  • 화성서 차량 전소…“자살하려다 불 난 듯”
    • 입력 2017.03.21 (16:32)
    • 수정 2017.03.21 (16:57)
    인터넷 뉴스
화성서 차량 전소…“자살하려다 불 난 듯”
오늘 오전 2시 반쯤 경기도 화성시 비봉면의 한 농로에 세워진 SUV 차량에 불이 났다.

불은 차량과 인근 비닐하우스 1동을 태우고 20여 분 만에 진화됐다.

경찰 조사 결과 차 안에서 사람은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은 오전 0시 10분쯤 차량 소유자 마 모 씨(45)로부터 살기 힘들다며 목숨을 끊겠다는 전화를 받은 지인의 신고로 일대를 수색하다 차량을 발견하고 소방당국에 신고했다.

경찰 관계자는 "마 씨가 차 안에서 번개탄을 피우다 불이 번지자 차를 버리고 간 것으로 보인다"며 "마 씨를 찾기 위해 비봉면 일대를 수색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