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 리포트] 잊을만 하면 되살아나는 ‘히틀러 경례’
잊을만 하면 되살아나는 ‘히틀러 경례’
오른 팔을 재빠르게 들어올려 눈 높이에 맞추며 힘차게 외친다. '하일 히틀러! (Heil Hitler, 히틀러 만세)' 과거 나치 시절, 유럽을 공포에...
[취재후] ‘세균 득실’ 샤워볼?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세균 득실’ 샤워볼?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샤워볼이 그렇게 더러운 줄 몰랐어. 볼 때마다 좀 찝찝하더라니." "어떡해. 나 맨날 화장실에 걸어놨는데… 집에 가자마자 버려야겠다!" "샤워볼을 아예...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바른정당, 문재인 측 ‘부산 대통령’ 발언에 “지역감정 망언” ISSUE
입력 2017.03.21 (16:52) | 수정 2017.03.21 (16:57) 인터넷 뉴스
바른정당, 문재인 측 ‘부산 대통령’ 발언에 “지역감정 망언”
바른정당은 오늘(21일)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 측 오거돈 부산선거대책위원회 상임위원장이 지난 19일 '부산 대통령을 만들 것'이라는 취지의 발언을 한 데 대해 "망국적 지역감정을 기어코 선거판에 끌어들인 망언"이라고 비판했다.

조영희 대변인은 오늘 논평에서 "어떤 선의로 포장하더라도 지역감정 조장 발언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조 대변인은 이어 "문 전 대표는 2006년 지방선거 때도 '대통령도 부산 출신인데 부산 시민들이 왜 부산 정권으로 안 받아들이는지 이해 안 된다'는 발언을 한 일이 있다"며 "그 일로 엄청난 비난에 시달렸는데 10년도 지난 지금도 반성은커녕 변한 게 없다"고 주장했다.

또 "문 전 대표의 머릿속은 온통 지역주의, 지역패권으로 가득 차 있다고밖에 볼 수 없다"며 "지금은 그 어느 때보다도 국론분열을 막고 국민통합에 매진해야 할 엄중한 시기"라고 강조했다.

이어 "패권을 경계하고 협치와 연대를 모색해야 하지만 문 전 대표는 허황된 대세론에 취해 분열을 부추기며 패권만 추구하고 있다"며 "문 전 대표는 오거돈 위원장을 즉각 사퇴시키고 국민에게 백배사죄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 바른정당, 문재인 측 ‘부산 대통령’ 발언에 “지역감정 망언”
    • 입력 2017.03.21 (16:52)
    • 수정 2017.03.21 (16:57)
    인터넷 뉴스
바른정당, 문재인 측 ‘부산 대통령’ 발언에 “지역감정 망언”
바른정당은 오늘(21일)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 측 오거돈 부산선거대책위원회 상임위원장이 지난 19일 '부산 대통령을 만들 것'이라는 취지의 발언을 한 데 대해 "망국적 지역감정을 기어코 선거판에 끌어들인 망언"이라고 비판했다.

조영희 대변인은 오늘 논평에서 "어떤 선의로 포장하더라도 지역감정 조장 발언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조 대변인은 이어 "문 전 대표는 2006년 지방선거 때도 '대통령도 부산 출신인데 부산 시민들이 왜 부산 정권으로 안 받아들이는지 이해 안 된다'는 발언을 한 일이 있다"며 "그 일로 엄청난 비난에 시달렸는데 10년도 지난 지금도 반성은커녕 변한 게 없다"고 주장했다.

또 "문 전 대표의 머릿속은 온통 지역주의, 지역패권으로 가득 차 있다고밖에 볼 수 없다"며 "지금은 그 어느 때보다도 국론분열을 막고 국민통합에 매진해야 할 엄중한 시기"라고 강조했다.

이어 "패권을 경계하고 협치와 연대를 모색해야 하지만 문 전 대표는 허황된 대세론에 취해 분열을 부추기며 패권만 추구하고 있다"며 "문 전 대표는 오거돈 위원장을 즉각 사퇴시키고 국민에게 백배사죄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슈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