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北 풍계리 지진 분석…6차 핵실험 여파? 지반 붕괴?
北 풍계리 지진 분석…6차 핵실험 여파? 지반 붕괴?
우리 기상청과 중국 쪽 설명을 들어봤는데, 아직까진 이 지진에 대해서 예단할 상황은 아닌 것...
세월호 희생 여고생 2명 유골 목포 신항에서 운구
‘세월호 희생자’ 조은화·허다윤 양, 3년여 만에 눈물의 이별식
세월호 안에서 3년 만에 수습된 단원고 조은화·허다윤 양의 유골이 23일 목포 신항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정치권 “법과 원칙에 따라 철저히 수사”
입력 2017.03.21 (17:05) | 수정 2017.03.21 (17:36)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정치권 “법과 원칙에 따라 철저히 수사”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정치권은 박 전 대통령의 검찰 출석에 대해 법과 원칙에 따라 수사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민주당과 국민의당은 박 전 대통령의 짧은 언급이 국민을 무시하는 태도라며 유감을 표했습니다.

정연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더불어민주당은 박근혜 전 대통령의 검찰 출석과 관련해 검찰은 명운을 걸고 엄정한 조사로 박 전 대통령의 국정농단을 낱낱이 밝혀달라고 주장했습니다.

박 전 대통령의 짧은 입장 표명에 대해 반성이나 사과는 물론 국민 통합을 위한 메시지도 없었다고 비판했습니다.

<녹취> 박경미(민주당 대변인) : "박 전 대통령의 메시지에 주목했던 국민들은 또 한 번 무색해졌습니다."

국민의당은 성실하게 조사에 임하겠다는 박 전 대통령의 말에 대해 그동안 왜 검찰과 특검 수사에 시간만 끌었느냐며 말장난일 뿐이라고 비판했습니다.

<녹취> 김종구(국민의당 대변인) : "블랙코미디조차 되지 못하는 말장난뿐이다. 검찰은 엄정하게 박근혜 전 대통령을 수사하면 된다."

바른정당은 여론과 정치권의 동향에 좌고우면하지 말고 검찰은 법과 원칙에 따라 수사하라고 촉구했습니다.

<녹취> 오신환(바른정당 대변인) : "검찰 조사를 계기로 더 이상의 국론 분열과 국가적 혼란이 마무리되는..."

자유한국당은 대변인 명의의 공식 입장은 내놓지 않았고 정우택 원내대표가 당에서 배출한 전직 대통령의 검찰 출석에 대한 안타까움을 드러냈습니다.

<녹취> 정우택(자유한국당 원내대표) : "국민 모두가 국가적 비극에 대해 참담함과 안타까움을 느꼈을 것입니다."

다만, 정 원내대표는 국민 통합을 고려해 전직 대통령에 대한 예우와 안전에도 신경써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정연우입니다.
  • 정치권 “법과 원칙에 따라 철저히 수사”
    • 입력 2017.03.21 (17:05)
    • 수정 2017.03.21 (17:36)
    뉴스 5
정치권 “법과 원칙에 따라 철저히 수사”
<앵커 멘트>

정치권은 박 전 대통령의 검찰 출석에 대해 법과 원칙에 따라 수사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민주당과 국민의당은 박 전 대통령의 짧은 언급이 국민을 무시하는 태도라며 유감을 표했습니다.

정연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더불어민주당은 박근혜 전 대통령의 검찰 출석과 관련해 검찰은 명운을 걸고 엄정한 조사로 박 전 대통령의 국정농단을 낱낱이 밝혀달라고 주장했습니다.

박 전 대통령의 짧은 입장 표명에 대해 반성이나 사과는 물론 국민 통합을 위한 메시지도 없었다고 비판했습니다.

<녹취> 박경미(민주당 대변인) : "박 전 대통령의 메시지에 주목했던 국민들은 또 한 번 무색해졌습니다."

국민의당은 성실하게 조사에 임하겠다는 박 전 대통령의 말에 대해 그동안 왜 검찰과 특검 수사에 시간만 끌었느냐며 말장난일 뿐이라고 비판했습니다.

<녹취> 김종구(국민의당 대변인) : "블랙코미디조차 되지 못하는 말장난뿐이다. 검찰은 엄정하게 박근혜 전 대통령을 수사하면 된다."

바른정당은 여론과 정치권의 동향에 좌고우면하지 말고 검찰은 법과 원칙에 따라 수사하라고 촉구했습니다.

<녹취> 오신환(바른정당 대변인) : "검찰 조사를 계기로 더 이상의 국론 분열과 국가적 혼란이 마무리되는..."

자유한국당은 대변인 명의의 공식 입장은 내놓지 않았고 정우택 원내대표가 당에서 배출한 전직 대통령의 검찰 출석에 대한 안타까움을 드러냈습니다.

<녹취> 정우택(자유한국당 원내대표) : "국민 모두가 국가적 비극에 대해 참담함과 안타까움을 느꼈을 것입니다."

다만, 정 원내대표는 국민 통합을 고려해 전직 대통령에 대한 예우와 안전에도 신경써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정연우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