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영상] 고려인 강제 이주 80년…처음 발굴된 ‘아리랑’ 음원
[영상] 고려인 강제 이주 80년…처음 발굴된 ‘아리랑’ 음원
1937년 연해주에서 중앙아시아로 강제이주된 고려인들이 즐겨 불렀던 아리랑이 원형에 가까운...
잇따른 하청업체 산재 사고…원인은?
잇따른 하청업체 산재 사고…원인은?
지난 삼성중공업 크레인 붕괴 사고도, 오늘(20일) STX 조선 사고도 희생자는 모두 하청업체 근로자였습니다.산업 현장에서 참사가 났다하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찬 바람 불어 미세먼지 흩어져, 내일 아침까지 쌀쌀
입력 2017.03.21 (17:38) 단신뉴스
오늘 밤과 내일은 전국에 맑은 날씨가 이어진 뒤 내일 오후부터 구름이 많이 끼겠습니다.

한반도에 머물던 미세먼지는 찬 바람이 불어 흩어지고 있고, 내일은 미세먼지 농도가 '보통' 수준으로 낮아지겠습니다.

찬 바람 때문에 내일 아침까지는 다소 쌀쌀하겠습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서울이 2도 등 전국이 영하 4도에서 영상 6도로 오늘보다 2도에서 5도가량 낮겠습니다.

그러나 낮 기온은 서울이 14도 등 전국이 11도에서 16도로 오늘보다 2도 정도 높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서 2에서 3미터로 높게 일겠습니다.

현재 중부 내륙 곳곳에 건조주의보가 계속 발효 중입니다.
  • 찬 바람 불어 미세먼지 흩어져, 내일 아침까지 쌀쌀
    • 입력 2017.03.21 (17:38)
    단신뉴스
오늘 밤과 내일은 전국에 맑은 날씨가 이어진 뒤 내일 오후부터 구름이 많이 끼겠습니다.

한반도에 머물던 미세먼지는 찬 바람이 불어 흩어지고 있고, 내일은 미세먼지 농도가 '보통' 수준으로 낮아지겠습니다.

찬 바람 때문에 내일 아침까지는 다소 쌀쌀하겠습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서울이 2도 등 전국이 영하 4도에서 영상 6도로 오늘보다 2도에서 5도가량 낮겠습니다.

그러나 낮 기온은 서울이 14도 등 전국이 11도에서 16도로 오늘보다 2도 정도 높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서 2에서 3미터로 높게 일겠습니다.

현재 중부 내륙 곳곳에 건조주의보가 계속 발효 중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