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수시’ 로 76% 뽑는다…역대 최대
‘수시’ 로 76% 뽑는다…역대 최대
현재 고등학교 2학년생이 치르게 될 2019학년도 대학 입시에서 수시모집 비중이 역대 최대인 76.2%로 확대된다.한국대학교육협의회(대교협)는 전국 196개...
무인 국방 ‘성큼’…육해공 로봇 실전 배치
무인 국방 ‘성큼’…육해공 로봇 실전 배치
방위사업청이 오늘(27일) 부산 해군작전사령부에서 무인수상정 '해검(海劍)'의 시범운용을 시작했다고 밝혔다.이번에 대중에게 공개된...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외교부 “中에 축구 한중전 관람객 안전조치 요청”
입력 2017.03.21 (18:23) | 수정 2017.03.21 (18:41) 인터넷 뉴스
외교부 “中에 축구 한중전 관람객 안전조치 요청”
사드 배치를 놓고 한중 양국의 갈등이 깊어지는 가운데 정부가 중국에서 열리는 국가대표 축구 경기를 관람할 예정인 한국 국민들의 신변 안전을 중국 측에 요청했다.

외교부는 오는 23일 중국에서 예정된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 예선 한중전에서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중국 측에 우리 국민 관람객의 신변 안전을 위한 조치를 요청했다고 오늘(2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중국은 한국 응원단 지정 관람석 배정과 전용 출입구 설치, 경기 당일 경기장 내외에 대규모 경찰력 배치 조치 등을 하기로 했다고 외교부는 설명했다.

외교부는 또 현지에 '본부-공관 합동 상황반'을 설치하고 축구협회·응원단·교민 대표 등이 포함된 현지 비상연락망을 가동해, 우리 국민의 신변 안전 관련 사항을 수시 확인·대처할 예정이다.

한중전은 오는 23일 중국 후난성 창사시에서 열리며 약 200명의 한국 국민이 경기장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 외교부 “中에 축구 한중전 관람객 안전조치 요청”
    • 입력 2017.03.21 (18:23)
    • 수정 2017.03.21 (18:41)
    인터넷 뉴스
외교부 “中에 축구 한중전 관람객 안전조치 요청”
사드 배치를 놓고 한중 양국의 갈등이 깊어지는 가운데 정부가 중국에서 열리는 국가대표 축구 경기를 관람할 예정인 한국 국민들의 신변 안전을 중국 측에 요청했다.

외교부는 오는 23일 중국에서 예정된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 예선 한중전에서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중국 측에 우리 국민 관람객의 신변 안전을 위한 조치를 요청했다고 오늘(2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중국은 한국 응원단 지정 관람석 배정과 전용 출입구 설치, 경기 당일 경기장 내외에 대규모 경찰력 배치 조치 등을 하기로 했다고 외교부는 설명했다.

외교부는 또 현지에 '본부-공관 합동 상황반'을 설치하고 축구협회·응원단·교민 대표 등이 포함된 현지 비상연락망을 가동해, 우리 국민의 신변 안전 관련 사항을 수시 확인·대처할 예정이다.

한중전은 오는 23일 중국 후난성 창사시에서 열리며 약 200명의 한국 국민이 경기장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