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시사기획 창] 환상의 섬, 그늘진 민낯…제주에서 지금 무슨 일이?
환상의 섬, 그늘진 민낯…제주서 지금 무슨 일이?
국내 제일의 휴양 관광지이자 힐링의 섬 '제주'. 성산 일출봉, 섭지코지, 오름 등...
[고현장] 염산·골프채 뚫고 ‘헤드록’, 데이트폭력 막아낸 시민 영웅
[고현장] 염산·골프채 뚫고 ‘헤드록’, 데이트폭력 막아낸 시민 영웅
데이트폭력으로 위기에 처한 여성을 구해낸 시민이 경찰로부터 '용감한 시민상'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안희정 측, ‘5·18사진은 거짓’ 논란에 “가짜뉴스” 적극 대응 ISSUE
입력 2017.03.21 (19:04) | 수정 2017.03.21 (19:31) 인터넷 뉴스
안희정 측, ‘5·18사진은 거짓’ 논란에 “가짜뉴스” 적극 대응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안희정 충남지사가 최근 TV토론에서 사용한 사진을 두고 인터넷상에서 '거짓 논란'이 제기되자 안 지사 측이 "가짜뉴스"라며 적극 대응에 나섰다.

안 지사 캠프 강훈식 대변인은 21일(오늘) 논평을 내고 "정확한 사실관계 확인 없이 각종 허위사실과 무분별한 가짜뉴스가 확산되는 상황에 대해 깊은 우려를 표하며, 법적 조치를 포함한 적절한 대책을 강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강 대변인은 이어 "정확한 사실관계를 알려드린다"며 "사진은 1980년 광주민주항쟁에 대한 쿠데타 세력의 무력진압이 시작된 후 계엄사령부에서 배포한 사진으로, 당시 모든 주요일간지에 1면 기사로 게재됐다"고 설명했다.

안 지사는 지난 19일 대선주자 TV토론에서 '내 인생의 한 장면'을 사진으로 보여달라는 질문에 5·18 광주민주화운동 때 사진을 제시하면서 "1980년 5월 23일 신문 지면을 도배했다"며 "이 사진을 보면서 저 시민의 곁에 가야 한다고 생각했다", "'정치인 안희정'이 있는데 출발점이 된 사진"이라고 설명했다.

이 사진은 1980년 5월 당시 광주 거리에서 불붙은 차량이 검은 연기를 내뿜는 가운데 시민들과 계엄군이 충돌하는 모습을 담고 있다.

이와 관련, 이날 트위터 등 SNS와 인터넷 카페 등을 중심으로 안 지사가 사용한 사진이 '거짓'이라는 내용의 글이 일부 게시됐다.

해당 사진은 한 일간지에서 1988년 5월17일 최초 공개한 것으로, 안 지사가 1980년에 처음 봤다는 설명은 맞지 않는다는 취지다.

하지만, 1980년 5월 23일 당시 조간신문들이 해당 사진을 게재한 사실이 확인되면서, 최초 논란을 제기한 것으로 알려진 트위터 글은 삭제됐다.

그러나 그사이 문재인 전 대표나 이재명 성남시장 측 지지자들이 이를 공유하면서 확산시키는 모습이 보이기도 했다.
  • 안희정 측, ‘5·18사진은 거짓’ 논란에 “가짜뉴스” 적극 대응
    • 입력 2017.03.21 (19:04)
    • 수정 2017.03.21 (19:31)
    인터넷 뉴스
안희정 측, ‘5·18사진은 거짓’ 논란에 “가짜뉴스” 적극 대응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안희정 충남지사가 최근 TV토론에서 사용한 사진을 두고 인터넷상에서 '거짓 논란'이 제기되자 안 지사 측이 "가짜뉴스"라며 적극 대응에 나섰다.

안 지사 캠프 강훈식 대변인은 21일(오늘) 논평을 내고 "정확한 사실관계 확인 없이 각종 허위사실과 무분별한 가짜뉴스가 확산되는 상황에 대해 깊은 우려를 표하며, 법적 조치를 포함한 적절한 대책을 강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강 대변인은 이어 "정확한 사실관계를 알려드린다"며 "사진은 1980년 광주민주항쟁에 대한 쿠데타 세력의 무력진압이 시작된 후 계엄사령부에서 배포한 사진으로, 당시 모든 주요일간지에 1면 기사로 게재됐다"고 설명했다.

안 지사는 지난 19일 대선주자 TV토론에서 '내 인생의 한 장면'을 사진으로 보여달라는 질문에 5·18 광주민주화운동 때 사진을 제시하면서 "1980년 5월 23일 신문 지면을 도배했다"며 "이 사진을 보면서 저 시민의 곁에 가야 한다고 생각했다", "'정치인 안희정'이 있는데 출발점이 된 사진"이라고 설명했다.

이 사진은 1980년 5월 당시 광주 거리에서 불붙은 차량이 검은 연기를 내뿜는 가운데 시민들과 계엄군이 충돌하는 모습을 담고 있다.

이와 관련, 이날 트위터 등 SNS와 인터넷 카페 등을 중심으로 안 지사가 사용한 사진이 '거짓'이라는 내용의 글이 일부 게시됐다.

해당 사진은 한 일간지에서 1988년 5월17일 최초 공개한 것으로, 안 지사가 1980년에 처음 봤다는 설명은 맞지 않는다는 취지다.

하지만, 1980년 5월 23일 당시 조간신문들이 해당 사진을 게재한 사실이 확인되면서, 최초 논란을 제기한 것으로 알려진 트위터 글은 삭제됐다.

그러나 그사이 문재인 전 대표나 이재명 성남시장 측 지지자들이 이를 공유하면서 확산시키는 모습이 보이기도 했다.
이슈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