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아기 노출도 안돼”…만화 검열의 흑역사
“아기 노출도 안돼”…만화 검열의 흑역사
기저귀를 차고 태어난 쌍둥이의 등장여기 한날한시에 태어난 쌍둥이가 있습니다. 태어나자마자 어머니를 볼 수 없는 기구한 운명이네요...
[특파원리포트] 푸틴 “대북 특사 보낼 용의 있다”
푸틴 “대북 특사 보낼 용의 있다”
푸틴 "대북 특사 보낼 용의 있다"문재인 대통령의 러시아 특사인 송영길 의원이 24일 모스크바 크렘린 궁에서 푸틴 대통령을 만나 북핵 문제 등...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경찰, 홍대 인근서 행인 때려 기절시킨 미군 일병 입건
입력 2017.03.21 (19:36) | 수정 2017.03.21 (20:10) 인터넷 뉴스
경찰, 홍대 인근서 행인 때려 기절시킨 미군 일병 입건
지나가던 행인을 때려 기절시키고 달아난 미군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평택 미군기지 소속 A 일병(20)을 상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A 일병은 지난달 19일 새벽 5시쯤 서울시 마포구 홍익대학교 인근에서 친구와 술을 마시고 집으로 돌아가던 정 모(34) 씨의 머리를 한 대 때려 기절시킨 혐의를 받고 있다.

폭행 당시 술에 취해있던 A 일병은 경찰 조사에서, 정 씨를 클럽에서 시비가 붙었던 지인으로 착각해 폭행한 것이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 일병이 범행을 인정하고 반성하고 있다고 진술했다면서, 사건을 검찰과 미군 헌병대에 인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경찰, 홍대 인근서 행인 때려 기절시킨 미군 일병 입건
    • 입력 2017.03.21 (19:36)
    • 수정 2017.03.21 (20:10)
    인터넷 뉴스
경찰, 홍대 인근서 행인 때려 기절시킨 미군 일병 입건
지나가던 행인을 때려 기절시키고 달아난 미군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평택 미군기지 소속 A 일병(20)을 상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A 일병은 지난달 19일 새벽 5시쯤 서울시 마포구 홍익대학교 인근에서 친구와 술을 마시고 집으로 돌아가던 정 모(34) 씨의 머리를 한 대 때려 기절시킨 혐의를 받고 있다.

폭행 당시 술에 취해있던 A 일병은 경찰 조사에서, 정 씨를 클럽에서 시비가 붙었던 지인으로 착각해 폭행한 것이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 일병이 범행을 인정하고 반성하고 있다고 진술했다면서, 사건을 검찰과 미군 헌병대에 인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