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겉은 ‘축사’ 안은 ‘불법 승마장’…시청은 ‘뒷짐’
겉은 ‘축사’ 안은 ‘불법 승마장’…시청은 ‘뒷짐’
승용차 5대를 들이받았다는 제보를 받았다. 도로에서 말을 볼 수 있는 경우는 흔하지 않은...
암표상 ‘매크로 프로그램’에 우는 프로야구팬
암표상 ‘매크로 프로그램’에 우는 프로야구팬
황금연휴를 앞두고 프로야구팬들이 또다시 공분하고 있다. 공연티켓 예매 사이트 인터파크와 ...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경찰, 홍대 인근서 행인 때려 기절시킨 미군 일병 입건
입력 2017.03.21 (19:36) | 수정 2017.03.21 (20:10) 인터넷 뉴스
경찰, 홍대 인근서 행인 때려 기절시킨 미군 일병 입건
지나가던 행인을 때려 기절시키고 달아난 미군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평택 미군기지 소속 A 일병(20)을 상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A 일병은 지난달 19일 새벽 5시쯤 서울시 마포구 홍익대학교 인근에서 친구와 술을 마시고 집으로 돌아가던 정 모(34) 씨의 머리를 한 대 때려 기절시킨 혐의를 받고 있다.

폭행 당시 술에 취해있던 A 일병은 경찰 조사에서, 정 씨를 클럽에서 시비가 붙었던 지인으로 착각해 폭행한 것이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 일병이 범행을 인정하고 반성하고 있다고 진술했다면서, 사건을 검찰과 미군 헌병대에 인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경찰, 홍대 인근서 행인 때려 기절시킨 미군 일병 입건
    • 입력 2017.03.21 (19:36)
    • 수정 2017.03.21 (20:10)
    인터넷 뉴스
경찰, 홍대 인근서 행인 때려 기절시킨 미군 일병 입건
지나가던 행인을 때려 기절시키고 달아난 미군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평택 미군기지 소속 A 일병(20)을 상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A 일병은 지난달 19일 새벽 5시쯤 서울시 마포구 홍익대학교 인근에서 친구와 술을 마시고 집으로 돌아가던 정 모(34) 씨의 머리를 한 대 때려 기절시킨 혐의를 받고 있다.

폭행 당시 술에 취해있던 A 일병은 경찰 조사에서, 정 씨를 클럽에서 시비가 붙었던 지인으로 착각해 폭행한 것이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 일병이 범행을 인정하고 반성하고 있다고 진술했다면서, 사건을 검찰과 미군 헌병대에 인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