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9일 만에 자택 밖으로…검찰 출석까지 9분
입력 2017.03.21 (21:10) 수정 2017.03.21 (21:18)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9일 만에 자택 밖으로…검찰 출석까지 9분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박근혜 전 대통령은 오늘(21일) 검찰에 출석하기 위해 아흐레 만에 삼성동 자택 밖으로 나왔습니다.

자택에서 검찰청사까지는 5km 남짓, 10분이 채 안 걸렸는데요.

이동 과정을 임재성 기자가 정리했습니다.

<리포트>

박근혜 전 대통령이 모습을 드러내기 직전, 자택 앞에는 팽팽한 긴장감이 감돌았습니다.

굳게 닫혀있던 문이 열리고,

<녹취> "나가십니다!!"

9일 만에 자택 밖으로 나온 박 전 대통령, 굳은 표정으로 말 없이 차에 오릅니다.

경호진들의 호위 속에 검찰로 출발하는 차량, 박 전 대통령은 손을 흔들고, 창에 손을 대며, 골목을 메운 지지자들에게 화답했습니다.

골목을 벗어난 차는 앞, 뒤 두 대의 경호 차량, 그리고 10여 대의 경찰 오토바이와 함께 속도를 내기 시작합니다.

강남 한복판을 막힘없이 달리는 차량, 그 주변에서 취재진들이 치열한 경쟁을 벌입니다.

경호 차량이 취재진 차를 가로막고, 다시 따라 붙으면 경찰 오토바이가 막아섭니다.

취재 경쟁은 하늘에서도 계속됐습니다.

자택에서 서울중앙지검까지 5.5km!

박 전 대통령의 이동 경로에는 차량 운행이 모두 통제됐고, 시민들은 가던 길을 멈추고 이동 모습을 지켜봤습니다.

자택 앞에서 검찰청사 현관까지 9분, 박 전 대통령은 짧은 두 마디를 남기고 청사 안으로 들어갔습니다.

KBS 뉴스 임재성입니다.
  • 9일 만에 자택 밖으로…검찰 출석까지 9분
    • 입력 2017.03.21 (21:10)
    • 수정 2017.03.21 (21:18)
    뉴스 9
9일 만에 자택 밖으로…검찰 출석까지 9분
<앵커 멘트>

박근혜 전 대통령은 오늘(21일) 검찰에 출석하기 위해 아흐레 만에 삼성동 자택 밖으로 나왔습니다.

자택에서 검찰청사까지는 5km 남짓, 10분이 채 안 걸렸는데요.

이동 과정을 임재성 기자가 정리했습니다.

<리포트>

박근혜 전 대통령이 모습을 드러내기 직전, 자택 앞에는 팽팽한 긴장감이 감돌았습니다.

굳게 닫혀있던 문이 열리고,

<녹취> "나가십니다!!"

9일 만에 자택 밖으로 나온 박 전 대통령, 굳은 표정으로 말 없이 차에 오릅니다.

경호진들의 호위 속에 검찰로 출발하는 차량, 박 전 대통령은 손을 흔들고, 창에 손을 대며, 골목을 메운 지지자들에게 화답했습니다.

골목을 벗어난 차는 앞, 뒤 두 대의 경호 차량, 그리고 10여 대의 경찰 오토바이와 함께 속도를 내기 시작합니다.

강남 한복판을 막힘없이 달리는 차량, 그 주변에서 취재진들이 치열한 경쟁을 벌입니다.

경호 차량이 취재진 차를 가로막고, 다시 따라 붙으면 경찰 오토바이가 막아섭니다.

취재 경쟁은 하늘에서도 계속됐습니다.

자택에서 서울중앙지검까지 5.5km!

박 전 대통령의 이동 경로에는 차량 운행이 모두 통제됐고, 시민들은 가던 길을 멈추고 이동 모습을 지켜봤습니다.

자택 앞에서 검찰청사 현관까지 9분, 박 전 대통령은 짧은 두 마디를 남기고 청사 안으로 들어갔습니다.

KBS 뉴스 임재성입니다.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