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7 대선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문재인 선출
입력 2017.04.03 (21:13) 수정 2017.04.03 (22:0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다음 달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각 당의 대선후보가 속속 정해지고 있는 가운데 문재인 전 대표가 오늘(3일) 더불어민주당의 대선 후보로 선출됐습니다.

문 후보는 확실한 정권교체를 이루고 국민과 소통하는 대통령이 되겠다고 밝혔습니다.

최건일 기자의 보돕니다.

<리포트>

<녹취> "기호 3번, 문재인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제 19대 대통령 후보로 선출되었음을 선포합니다."

대세론은 흔들리지 않았습니다.

앞선 세 차례의 지역 경선에서 줄곧 선두를 달린 문재인 전 대표.

마지막 경선이자, 최대 승부처인 수도권에서도 승리하며 누적 득표율 57%로 민주당의 대선 후보로 선출됐습니다.

<녹취> 문재인(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 "저는 준비돼 있습니다. 국민의 어려운 삶, 해결할 준비가 돼 있습니다. 경제와 일자리로 승부하겠습니다."

문 전 대표의 누적 과반 득표를 저지해 결선 투표를 만들려 했던 안희정 충남지사와 이재명 성남시장은 각각 20%대 득표에 그치며 아쉬움 속에 경선 레이스를 마감했습니다.

문재인 후보는 후보 수락 연설에서 더 좋은 정권교체를 통해 국민 대통령 시대를 열겠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문재인(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 "분열의 시대와 결별하고 정의로운 통합의 시대로 나가겠습니다."

문 후보는 열띤 경쟁을 펼쳐온 안희정 지사와 이재명 시장에 대해 승자와 패자는 없다며 함께 노력하자고 위로했습니다.

5년 만에 다시 민주당의 대선 후보가 된 문재인 후보가 다른 후보들의 견제와 검증 공세를 넘어 대세론을 이어갈 수 있을 지 주목됩니다.

KBS 뉴스 최건일입니다.
  •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문재인 선출
    • 입력 2017-04-03 21:15:10
    • 수정2017-04-03 22:07:24
    뉴스 9
<앵커 멘트>

다음 달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각 당의 대선후보가 속속 정해지고 있는 가운데 문재인 전 대표가 오늘(3일) 더불어민주당의 대선 후보로 선출됐습니다.

문 후보는 확실한 정권교체를 이루고 국민과 소통하는 대통령이 되겠다고 밝혔습니다.

최건일 기자의 보돕니다.

<리포트>

<녹취> "기호 3번, 문재인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제 19대 대통령 후보로 선출되었음을 선포합니다."

대세론은 흔들리지 않았습니다.

앞선 세 차례의 지역 경선에서 줄곧 선두를 달린 문재인 전 대표.

마지막 경선이자, 최대 승부처인 수도권에서도 승리하며 누적 득표율 57%로 민주당의 대선 후보로 선출됐습니다.

<녹취> 문재인(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 "저는 준비돼 있습니다. 국민의 어려운 삶, 해결할 준비가 돼 있습니다. 경제와 일자리로 승부하겠습니다."

문 전 대표의 누적 과반 득표를 저지해 결선 투표를 만들려 했던 안희정 충남지사와 이재명 성남시장은 각각 20%대 득표에 그치며 아쉬움 속에 경선 레이스를 마감했습니다.

문재인 후보는 후보 수락 연설에서 더 좋은 정권교체를 통해 국민 대통령 시대를 열겠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문재인(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 "분열의 시대와 결별하고 정의로운 통합의 시대로 나가겠습니다."

문 후보는 열띤 경쟁을 펼쳐온 안희정 지사와 이재명 시장에 대해 승자와 패자는 없다며 함께 노력하자고 위로했습니다.

5년 만에 다시 민주당의 대선 후보가 된 문재인 후보가 다른 후보들의 견제와 검증 공세를 넘어 대세론을 이어갈 수 있을 지 주목됩니다.

KBS 뉴스 최건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