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김무성 의원, 인사청문회 중 피감기관 돈으로 사파리 투어?
김무성 의원, 인사청문회 중 피감기관 돈으로 사파리 투어?
최근 김기식 전 금융감독원장이 낙마하는 과정에서 선거관리위원회로부터 위법 판단을 받은...
[영상] CCTV 잡힌 ‘토론토 참사’ 순간…범행 동기는 여성 혐오?
[영상] CCTV 잡힌 ‘토론토 참사’ 순간…범행 동기는 여성 혐오?
어제(24일) 캐나다 토론토에서 발생한 차량 인도 돌진 사건 소식 전해드렸는데요.사건 당시의...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여론조사] ① 5자 구도 시…安 36.8%·文 32.7% 접전 ISSUE
입력 2017.04.09 (21:08) | 수정 2017.04.09 (22:56)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여론조사] ① 5자 구도 시…安 36.8%·文 32.7% 접전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대선을 30일 앞두고, KBS와 연합뉴스가 공동 여론조사를 실시했습니다.

5자 구도에서 안철수 후보가 36.8%, 문재인 후보가 32.7%를 기록했습니다.

양자 가상 대결에선 안철수 후보가 문재인 후보를 오차 범위 밖에서 앞섰습니다.

먼저 박민철 기자입니다.

<리포트>

이번 대선이 5자 구도로 치러진다면 어느 후보에게 투표할 지 물었습니다.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가 36.8%,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32.7%로 양강 구도를 형성한 채 오차 범위 내 접전을 벌이고 있습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는 6.5%, 심상정 정의당 후보는 2.8%, 유승민 바른정당 후보는 1.5%였습니다.

이번 대선이 문재인 후보와 안철수 후보의 양자 구도로 치러질 경우 누구에게 투표할 것인지 물었습니다.

안 후보가 49.4%로 36.2%를 기록한 문 후보에 13.2% 포인트 차이로 오차 범위를 넘어 앞서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한달 전 실시했던 여론조사 결과와 비교하면 안 후보는 17.1% 포인트 상승, 문 후보는 9.5% 포인트 하락하며 순위가 바뀌었습니다.

다음으로 4자 대결 구도를 가정해봤습니다.

자유한국당과 바른정당이 연대해 홍준표 후보가 출마할 경우, 안철수 37.1, 문재인 32.8, 홍준표 9.4, 심상정 2.9%로 나타났습니다.

홍준표 후보 대신 유승민 후보가 출마할 경우에는 안 후보와 문 후보의 격차가 6.8% 포인트로 더 벌어졌고, 유승민 5.7%, 심상정 2.8% 였습니다.

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이 연대해 안철수 후보가 출마하는 4자 구도에서는 안 후보가 40.4%, 문 후보 33.6%로 두 후보간 격차가 6.8% 포인트로 앞의 4자 구도 때와 같았습니다.

KBS 뉴스 박민철입니다.


[KBS·연합뉴스 3차 공동 여론조사]
조사 의뢰: KBS∙연합뉴스
조사 기관: (주)코리아리서치센터
지역·대상·크기: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 남녀 2,011명
조사 기간: 2017년 4월 8~9일
조사 방법: 유무선 RDD 방식을 이용한 전화면접조사
표본 선정 방법: 성·연령·지역별 비례에 따른 할당추출
응답률: 15.3%
가중치 부여방식: 성/연령/지역별 가중값 부여(셀가중)(2017년 3월 말 행정자치부 주민등록인구통계 기준)
표본 오차: 95% 신뢰수준에서 ±2.2%포인트
질문 내용: KBS∙연합뉴스 홈페이지·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이번 조사의 질문지와 자세한 사항은 KBS뉴스 홈페이지와 중앙선거여론조사공정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다운로드] ☞ KBS·연합뉴스 공동 여론조사 질문지[HWP]
  • [여론조사] ① 5자 구도 시…安 36.8%·文 32.7% 접전
    • 입력 2017.04.09 (21:08)
    • 수정 2017.04.09 (22:56)
    뉴스 9
[여론조사] ① 5자 구도 시…安 36.8%·文 32.7% 접전
<앵커 멘트>

대선을 30일 앞두고, KBS와 연합뉴스가 공동 여론조사를 실시했습니다.

5자 구도에서 안철수 후보가 36.8%, 문재인 후보가 32.7%를 기록했습니다.

양자 가상 대결에선 안철수 후보가 문재인 후보를 오차 범위 밖에서 앞섰습니다.

먼저 박민철 기자입니다.

<리포트>

이번 대선이 5자 구도로 치러진다면 어느 후보에게 투표할 지 물었습니다.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가 36.8%,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32.7%로 양강 구도를 형성한 채 오차 범위 내 접전을 벌이고 있습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는 6.5%, 심상정 정의당 후보는 2.8%, 유승민 바른정당 후보는 1.5%였습니다.

이번 대선이 문재인 후보와 안철수 후보의 양자 구도로 치러질 경우 누구에게 투표할 것인지 물었습니다.

안 후보가 49.4%로 36.2%를 기록한 문 후보에 13.2% 포인트 차이로 오차 범위를 넘어 앞서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한달 전 실시했던 여론조사 결과와 비교하면 안 후보는 17.1% 포인트 상승, 문 후보는 9.5% 포인트 하락하며 순위가 바뀌었습니다.

다음으로 4자 대결 구도를 가정해봤습니다.

자유한국당과 바른정당이 연대해 홍준표 후보가 출마할 경우, 안철수 37.1, 문재인 32.8, 홍준표 9.4, 심상정 2.9%로 나타났습니다.

홍준표 후보 대신 유승민 후보가 출마할 경우에는 안 후보와 문 후보의 격차가 6.8% 포인트로 더 벌어졌고, 유승민 5.7%, 심상정 2.8% 였습니다.

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이 연대해 안철수 후보가 출마하는 4자 구도에서는 안 후보가 40.4%, 문 후보 33.6%로 두 후보간 격차가 6.8% 포인트로 앞의 4자 구도 때와 같았습니다.

KBS 뉴스 박민철입니다.


[KBS·연합뉴스 3차 공동 여론조사]
조사 의뢰: KBS∙연합뉴스
조사 기관: (주)코리아리서치센터
지역·대상·크기: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 남녀 2,011명
조사 기간: 2017년 4월 8~9일
조사 방법: 유무선 RDD 방식을 이용한 전화면접조사
표본 선정 방법: 성·연령·지역별 비례에 따른 할당추출
응답률: 15.3%
가중치 부여방식: 성/연령/지역별 가중값 부여(셀가중)(2017년 3월 말 행정자치부 주민등록인구통계 기준)
표본 오차: 95% 신뢰수준에서 ±2.2%포인트
질문 내용: KBS∙연합뉴스 홈페이지·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이번 조사의 질문지와 자세한 사항은 KBS뉴스 홈페이지와 중앙선거여론조사공정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다운로드] ☞ KBS·연합뉴스 공동 여론조사 질문지[HWP]
이슈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