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필리핀 도피범죄자 47명…전세기편으로 첫 단체 송환
필리핀 도피 범죄자 47명…전세기편으로 첫 단체 송환
우리나라에서 범죄를 저지르고 필리핀으로 달아난 한국인 범죄자 40여 명이 국내 최초로 전세기를...
아차산성서 6세기 집수시설 발견…‘산성 비밀’ 풀리나?
아차산성서 6세기 집수시설 발견…‘산성 비밀’ 풀리나?
삼국시대 산성인 서울 아차산성(사적 제234호)에서 6세기 후반에 조성된 것으로 추정되는...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교육청에 신고 안하고 개인과외교습 20대 ‘선고유예’
입력 2017.04.13 (15:26) | 수정 2017.04.13 (15:44) 인터넷 뉴스
교육청에 신고 안하고 개인과외교습 20대 ‘선고유예’
수원지방법원(형사14단독)은 교육청에 신고를 하지 않고 개인과외교습을 해 학원의 설립운영및과외교습에관한법률위반으로 기소된 손 모(24)씨에 대해 선고를 유예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초범이고 범행을 모두 인정하고 있는 점, 이후 바로 개인과외교습의 신고절차를 마친 점 등을 참작해 이 같이 결정했다고 판시했다.

손 씨는 관할 교육청에 개인과외교습자 신고를 하지 않은 채 지난해 8월 25일부터 한 달 가량 중학생 3명을 상대로 개인과외를 진행하고 교습비 30만 원을 받아 재판에 넘겨졌다.
  • 교육청에 신고 안하고 개인과외교습 20대 ‘선고유예’
    • 입력 2017.04.13 (15:26)
    • 수정 2017.04.13 (15:44)
    인터넷 뉴스
교육청에 신고 안하고 개인과외교습 20대 ‘선고유예’
수원지방법원(형사14단독)은 교육청에 신고를 하지 않고 개인과외교습을 해 학원의 설립운영및과외교습에관한법률위반으로 기소된 손 모(24)씨에 대해 선고를 유예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초범이고 범행을 모두 인정하고 있는 점, 이후 바로 개인과외교습의 신고절차를 마친 점 등을 참작해 이 같이 결정했다고 판시했다.

손 씨는 관할 교육청에 개인과외교습자 신고를 하지 않은 채 지난해 8월 25일부터 한 달 가량 중학생 3명을 상대로 개인과외를 진행하고 교습비 30만 원을 받아 재판에 넘겨졌다.
사사건건
정지